한국투자증권, 오픈 API 플랫폼 ‘KIS 디벨로퍼스’ 운영


주식매매 인터페이스 활용

[아이뉴스24 고종민 기자] 한국금융지주 자회사 한국투자증권이 혁신금융 생태계 조성을 위해 오픈API(Application Program Interface)를 제공하는 ‘KIS 디벨로퍼스(Developers)’를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오픈API는 외부 개발자와 사용자들이 애플리케이션과 서비스를 직접 개발할 수 있도록 공개된 프로그램 인터페이스를 말한다. ‘KIS 디벨로퍼스’는 국내외 주식 시세 확인과 거래 주문 등 한국투자증권의 트레이딩 서비스를 오픈API로 제공한다.

한국투자증권은 국내 증권사 최초로 홈트레이딩시스템(HTS) 접속이나 별도 프로그램 설치 없이도 주식매매 인터페이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전문 개발자가 아닌 일반인들을 위해 API에 대한 상세한 설명과 예제, 적용 가이드 등을 제공해 편의성을 더했다.

한국투자증권이 혁신금융 생태계 조성을 위해 오픈API를 제공하는 ‘KIS 디벨로퍼스’를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사진=한국투자증권]

이용 방법도 간단하다. 사용자는 KIS 디벨로퍼스에 접속해 간단한 가입절차 후 API 호출에 필요한 보안인증키를 발급받으면 된다. 개발과정에서 궁금한 내용이 생기면 포럼의 FAQ, Q&A를 이용할 수 있다.

신봉관 DT본부장은 “오픈API 제공이 다양한 혁신금융 서비스 개발에 밑거름이 되기를 바란다”며 “사용자 니즈를 발빠르게 찾아내고 제휴 채널과 내외부 서비스 결합을 확대하는 등 혁신적인 금융 생태계 조성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종민 기자(kjm@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