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그룹, 창립 69주년…최태원 등 경영진 모여 '온라인 메모리얼 데이' 개최


고(故) 최종건 창업회장·최종현 선대회장 추모

[아이뉴스24 김종성 기자] SK그룹이 창립 69주년을 맞아 총수 일가와 주요 경영진이 온라인 상에서 조촐한 기념식을 가진다.

SK그룹은 8일 창립 69주년을 맞아 온라인에서 '메모리얼 데이'를 진행한다. 사진은 최태원 SK그룹 회장. [사진=SK이노베이션]

8일 재계에 따르면 SK그룹은 이날 창립기념일을 맞아 온라인에서 '메모리얼 데이'를 진행한다.

SK는 지난 2018년부터 창립 기념일에 총수 일가와 주요 경영진이 모여 고(故) 최종건 창업회장과 최종현 선대회장을 추모하고 있다. 지난 2020년부터는 코로나19 영향으로 행사를 온라인에서 진행해왔다.

올해도 최태원 회장, 최재원 SK수석부회장 등 가족과 주요 관계사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온라인에서 기념식을 치를 계획이다.

SK그룹은 선경직물(현 SK네트웍스)을 모태로 한다. 최종건 회장이 지난 1953년 4월8일 경기도 수원 평동에 공장 설립을 위한 부지를 매입한 것이 최초다.

이후 SK그룹은 1980년 대한석유공사를 인수해 에너지 분야에 진출했고, 1994년 한국이동통신, 2011년 하이닉스를 인수하며 통신·반도체 등 정보통신기술(ICT)로 사업을 확장했다. 또 배터리, 바이오, 첨단소재 등 분야에 집중 투자하며 규모를 키워가고 있다.

/김종성 기자(star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