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루커스-유니티 코리아, 메타버스 교육 플랫폼 개발 '맞손'


"메타버스로 글로벌 성공 사례 만들 것"

[아이뉴스24 박진영 기자] 클루커스가 메타버스 기반의 교육 플랫폼 개발에 나선다.

(좌측) 클루커스 홍성완 대표 (우측) 유니티 코리아 김인숙 대표 [사진=클루커스]

클루커스(대표 홍성완)는 실시간 3D 콘텐츠 제작 및 운영 플랫폼을 제공하는 유니티 코리아(대표 김인숙)와 메타버스 사업 협력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4일 발표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사는 국내 공공 및 교육 분야를 우선 협력 대상으로 선정하고, 해당 시장 니즈에 최적화된 유니티 기반 메타버스 교육 플랫폼과 커스텀 에디터 툴 개발을 위한 공동 투자 및 공동 기술 협력을 추진한다.

이에 따라 클루커스는 메타버스 플랫폼 구축에 필수인 퍼블릭 및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서비스에 대한 전반적인 기술 및 인프라를 지원한다. 유니티는 본 사업에 필요로 하는 유니티 개발 리소스, 라이선스, 플랫폼 구축 및 관리와 인터랙티브 콘텐츠 제작 사업자로서의 제반협력을 진행하게 된다.

메타버스는 특히 코로나 이후, 문화, 관광, 교육 분야 등 몰입형 경험의 부재를 아쉬워하는 공공 지자체 및 대학 등에 더 큰 잠재적인 영향과 무한한 가능성을 제시하며 확실한 복안이 될 수 있는 솔루션으로 떠올랐다. 이에 메타버스 산업 육성을 위한 정부정책과 자자체들의 업무 협약도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는 추세다.

클루커스는 이번 업무 협약으로 기존 엔터프라이즈 중심 비즈니스에서 공공영역으로 서비스를 더욱 확대해 시장 니즈에 최적화된 차별화된 메타버스 플랫폼 서비스를 제시하고, 국내를 대표하는 클라우드 매니지먼트 기업(MSP)으로 입지를 더욱 확고히 하겠다는 방침이다.

홍성완 클루커스 대표는 “메타버스는 초기단계이다. 이번 유니티와 공동 사업 협력을 바탕으로 메타버스 세계에서 학습관리시스템(LMS) 새로운 교육 플랫폼을 만들기를 기대하고 있다"며, "클루커스는 클라우드 위에서 완성되어 가는 메타버스 혁신 서비스 개발을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인숙 유니티 코리아 대표는 "이번 협약은 메타버스의 미래를 이끌어 갈 인재 양성 및 교육 플랫폼 개발이 함께 하게 됐다는 점에서 큰 의의"라면서, "유니티는 국내 클라우드 매니지먼트 산업을 선도하는 클루커스에 당사의 기술 및 자원을 지원해 미래 메타버스 인재를 위한 양질의 교육 플랫폼이 구축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진영 기자(sunligh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