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신분 확인 '모바일 운전면허증'으로 한다


모바일 신분증앱 QR코드를 POS 시스템으로 성인 인증…편리성 증대

[아이뉴스24 김종성 기자] GS25가 국내에선 처음으로 디지털 국가 신분증 '모바일 운전면허증' 인증 시스템을 적용해 고객의 성인 여부를 확인한다고 27일 밝혔다.

고객이 GS25에서 모바일 운전면허증을 통해 성인 인증을 하고 있다. [사진=GS리테일]

GS25는 지난 2020년 6월에 도입한 애플리케이션 패스(PASS)를 통해 성인 인증을 실시 해왔다. 이번 추가 인증 시스템 도입을 통해 GS25 근무자는 위조 신분증의 위험을 감소시키고, 고객 신원 확인의 편의성이 보다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모바일 운전면허증' 사업은 첫 단계로 이날 서부 운전 면허시험장에서 사업 관계자들이 참석해 '모바일 운전면허증' 도입 및 개통식이 진행됐다. 이 날 행사에는 모바일 운전면허증을 통한 다양한 활용 방안이 시연됐다.

'모바일 운전면허증'를 발급을 원하는 고객은 1월말부터 시범 발급 장소인 서울 서부 운전면허시험장과 대전 운전면허시험장에 직접 방문해 실물 운전면허증을 확인한 후, '모바일 신분증(운전면허증)' 앱에 발급 받을 수 있다. 올해 7월부터 전국으로 확대 발급 예정이다. 발급 받은 고객은 신원 확인이 필요한 공공기관, 은행, 공항, 담배-주류판매점, 렌터카, 해운업, 병원 등에서 증명수단으로 인정 받을 수 있다.

GS25는 '모바일 운전면허증'을 육안으로 확인 할 수 있으나, 엄격한 신원 확인과 진위 검증을 위해 점포 POS시스템에 QR확인 프로그램을 개발해 적용한다.

GS25는 '모바일 운전면허증'의 안정적인 확산을 위해 행정안전부와 협력을 진행해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 다양한 홍보·마케팅도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김병학 GS리테일 영업기획팀장은 "GS25가 정부에서 진행하는 최초의 디지털 신분증 사업에 참여해 지갑없이 쇼핑하는 고객에게는 편의성을, 경영주에게는 신원 확인의 편리성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며 "GS25를 이용함에 있어 보다 즐거운 쇼핑 환경을 제공하도록 다양한 쇼핑 테크를 도입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종성 기자(star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