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부산항만공사, 소외계층에 3천만원 상당 상품권 기부


온누리상품권·명절 선물 지원

[아이뉴스24 김진성 기자] 부산항만공사(BPA)는 26일 설을 앞두고 ‘사랑 나눔 행사’를 통해 항만 인근 지역 소외계층에 3천만원 상당의 온누리상품권과 명절 선물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BPA는 지난 2013년부터 매년 명절마다 사랑 나눔 행사를 열고 지역 취약계층과 어려운 이웃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올해는 부산항 인근의 복지관·고아원·미혼모시설·부산YWCA 새터민지원센터 등 14개 복지시설에 온누리상품권을 기부하고, BPA 후원 아동 18명에게 선물세트를 전달했다.

부산항만공사 전경. [사진=박성현 기자]
부산항만공사 전경. [사진=박성현 기자]

강준석 BPA 사장은 “사랑 나눔 행사가 소외된 이웃들이 따뜻한 명절을 보내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부산=김진성 기자(jinseong9486@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부산항만공사, 소외계층에 3천만원 상당 상품권 기부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