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같이의 가치 기부 캠페인' 기부품 소외계층에 전달


CU 매칭그랜트 방식…독거·학대 피해 어르신 400여명에 설 선물세트 나눠

[아이뉴스24 김종성 기자] 편의점 CU를 운영하는 BGF리테일은 '같이의 가치 기부 캠페인'을 통해 고객과 CU가 함께 모은 설 선물세트들을 독거·학대 피해 어르신들에게 전달한다고 26일 밝혔다.

BGF리테일 임직원들이 강남구에 위치한 BGF사옥에서 독거·학대 피해 어르신들에게 전달할 설 선물세트를 포장하고 있다. [사진=BGF리테일]

CU는 올해 설 선물 판매를 시작하면서 고객이 '플러스 원(+1)' 증정 상품을 수령하지 않고 기부하면 CU도 매칭그랜트 방식으로 같은 수량을 기부하는 '같이의 가치 기부 캠페인'을 진행했다.

CJ제일제당, 동원, 농협 등도 과일 선물세트, 종합세면용품 선물세트, 한돈 갈비세트, 가공식품 선물세트 등 각 사의 인기 상품을 기부 대상 품목으로 내놓으며 캠페인에 동참했다.

지난달 24일부터 이달 20일까지 설 선물세트 판매를 진행한 결과, 약 100명의 고객들이 기부에 참여했다. BGF리테일은 고객들의 기부 품목에 CU가 기부하는 상품까지 더해 1천여만원 상당의 설 선물을 중앙노인보호전문기관에 오는 27일 전달한다.

중앙노인보호전문기관은 기부품들을 서울 지역 노인보호전문기관 4개소를 통해 각 기부자들의 이름으로 추운 겨울을 나고 있는 독거·학대 피해 어르신 400여명에게 전할 계획이다.

장영철 BGF리테일 상품∙해외사업부문장 전무는 "유통업계 최초로 명절 선물 기부라는 신선한 방식으로 고객들과 힘을 모아 추운 겨울을 보내고 계신 어르신들께 온정을 전할 수 있어 더욱 의미 깊다"며 "앞으로도 BGF리테일은 CU를 거점으로 고객들이 공감할 수 있는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경영을 실천하는 좋은 친구 같은 기업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BGF리테일은 ▲취약계층을 위한 사랑의 연탄 나눔 활동 ▲중증장애인을 위한 사랑의 설 선물 나눔 활동 ▲결식아동을 위한 한 끼 나눔 페스티벌 등 매년 겨울 소외된 이웃들을 위해 다양한 주제로 나눔 캠페인을 펼쳐왔다.

이러한 노력으로 BGF리테일은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GS)의 2021년 ESG 평가에서 2년 연속 통합등급 A를 획득했다. 특히 지역사회에 대한 기여도를 평가하는 S(Social) 부문에서 편의점 업계 유일하게 A+ 최고 평가를 받아 차별화된 경영 성과를 인정 받았다.

/김종성 기자(star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