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통합 우승 기념 NFT 기반 디지털 카드 야구팬과 만나


[아이뉴스24 류한준 기자] 프로야구 KT 위즈는 지난해 KBO리그 통합우승을 달성했다. 지난 2014년 팀 창단 후 처음으로 정규리그 1위에 이어 한국시리즈 우승을 차지했다.

KT 구단은 2021시즌 팀 창단 후 첫 통합 우승을 기념하기 위해 NFT 기반 디지털 카드 5종을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하는 디지털 카드는 영상 2종과 일러스트 3종 등 모두 5종이다.

영상 디지털 카드는 한국시리즈 4차전 우승이 확정된 뒤 유한준, 박경수가 세리머니를 위해 선수단을 향해 그라운드로 나가는 영상과 우승 시상식에서 트로피를 들어올리는 순간을 디지털 카드로 제작했다.

KT 유한준이 1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 골든글러브 시상식에서 골든포토상을 수상한 후 기념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김성진 기자]

일러스트 3종은 '2021 KBO 골든글러브 시상식'에서 골든 포토 공동 수상을 한 유한준과 박경수가 그라운드에서 선수단과 함께 세리머니를 하는 사진과 장성우, 강백호 등 선수단 전체가 환호하는 장면, 황재균이 직접 일러스트한 한국시리즈 2차전 홈런 세리머니 장면을 친필 사인과 함께 NFT 기반 디지털 카드로 출시했다.

디지털카드 5종은 각 상품별 100개씩 총 500개가 출시된다. 22일부터 일주일 동안 그라운드X가 운영하는 한정판 디지털 작품 유통 서비스인 클립드롭스(Klip drops)의 브랜드관 디팩토리(dFactory)에서 구매 가능하다.

NFT는 '대체 불가능한 토큰'(Non-Fungible Token)으로 희소성을 갖는 디지털 자산을 의미한다. 기존 일반 자산과는 달리 각각의 디지털 자산별 고유 인식 값을 보유하고 있어 상호 교환이 불가능하다. 그 자체로서 가치를 인정받는 특징이 있다.

복제나 위조가 불가능하다는 점에서 최근 예술과 엔터테인먼트 산업을 중심으로 적용 범위가 넓어지고 있다.

18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 위즈와 두산 베어스의 한국시리즈 4차전이 8-4 KT의 승리로 끝난가운데 KT가 한국시리즈 4연승을 기록, 통합우승을 차지했다. 선수들이 시상식에서 우승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류한준 기자(hantaeng@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