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오토앤, 상장후 이틀 연속 상한가


[아이뉴스24 오경선 기자] 자동차용품 전문 플랫폼 업체 오토앤이 코스닥시장 상장 이튿날인 21일 장 초반 상한가를 기록하고 있다.

사진은 오토앤 CI. [사진=오토앤]

이날 오전 9시 15분 현재 오토앤은 전일 대비 3천400원(29.82%) 오른 1만4천800원에 거래 중이다.

전일 오토앤은 시초가 대비 가격제한선(29.54%)까지 오른 1만1천400원으로 거래를 마감했다.

지난 2008년 설립한 오토앤은 현대차그룹의 사내벤처로 시작해 2012년 분사했다. 2만개 상품과 1만개 장착점을 기반으로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연결하는 모빌리티 특화 이커머스와 자동차 애프터마켓 제품·서비스를 완성차에 연결하는 'A2B(Aftermarket to Beforemarket)' 제품·서비스 플랫폼을 기반으로 모빌리티 라이프 생태계를 구축하며 지속 성장 중이다.

/오경선 기자(seon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