층간소음·프라이버시 걱정 없앤 '타운하우스' 관심 ↑


제주국제학교 인근 단독형 타운하우스 '제주국제학교 아이비스127' 분양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사회적 문제로 떠오르고 있는 층간소음 대안처로 단독형 타운하우스가 분양시장에서 주목받고 있다.

최근 주 52시간 근무제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재택근무 등으로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지자, 층간소음으로 인한 이웃 간 갈등이 증가하는 추세다.

18일 한국환경공단 층간소음 이웃사이센터에 따르면 지난해 11월까지 접수된 층간소음 전화상담 건수는 4만2천440건으로 집계됐다. 이는 2020년 4만2천250건을 넘어선 사상 최대수치이다.

특히, 팬데믹 이후인 지난 2020년에는 2019년(2만6천257건) 대비 60.9%(1만5천993건) 급증하며 4만 건을 훌쩍 넘었다.

층간소음 문제가 심각해지면서 단독형 타운하우스가 층간소음을 방지하는 대안처로 주목받고 있다. 타운하우스의 경우 쾌적한 주거 생활을 누릴 수 있는 데다 아이들의 생활과 행복지수에도 큰 영향을 미친다.

제주국제학교 아이비스127 단지 전경. [사진=유탑건설]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한경면 청수리 일원에 조성되는 '제주국제학교 아이비스127' 타운하우스는 제주영어교육도시와 가까운 약 3만㎡ 대지에 조성된다. 지상 3층, 21개 동, 전용면적 98㎡~99㎡(실사용면적 242㎡~265㎡) 127세대 규모다. 이 타운하우스는 3층 단독형 구조로 층간소음에 대한 걱정 없이 아이들의 더욱 편안한 환경에서 학업에 집중할 수 있다.

경기 용인 처인구 양지면 주북리 일대에서는 타운하우스 '포레스트247'이 선착순 분양 중이다. '포레스트247'는 2~3층 규모로 단독형 전원주택으로 24세대를 모집 중이다. 세대별 주차공간을 설계해 이웃 간 분쟁을 줄이고 층간소음에서 벗어나 아이들이나 반려견 등 마음껏 뛰어놀 수 있다. 높은 지대를 활용해 조망권과 개인 프라이버시를 보호했다.

디벨로퍼 알비디케이(RBDK)는 충남 아산 배방읍 일대에 하이 소사이어티 타운홈 '라피아노 천안아산'을 분양 중이다. 전용면적 84㎡ 단일면적, 95세대로 구성되며 개별정원과 테라스 등을 갖췄다. 경기 용인 수지 일원에서 공급 중인 '수지 더 힐 138'은 대지면적 5천353㎡에 지하 1층~지상 3층, 17세대 규모의 단독 전원주택형 타운하우스다.

/김서온 기자(summ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