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션스퀘어, '앤빌' 얼리억세스 개발 로드맵 공개


시즌제 등 다양한 콘텐츠 추가 예고

[사진=액션스퀘어]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액션스퀘어(대표 김연준)는 신작 '앤빌'의 얼리억세스 개발 로드맵을 공개하고 주요 계획을 18일 예고했다.

먼저 오는 1월 업데이트에서는 체르니 이지모드(싱글), 캄파넬라(노멀), 캄파넬라(익스트림) 등의 은하계 난이도가 추가되며 시스템 및 전투 편의성이 개선된다.

2월에는 시즌 업데이트 전 새로 들어갈 요소를 미리 체험할 수 있는 프리시즌 시스템이 도입되며, 시즌 패스 부스트 업으로 획득 경험치가 대폭 증가되고 신규 캐릭터 '퀘이크'를 사전체험할 수 있다.

이후 앤빌 시즌제 도입으로 미지의 은하계를 탐사할 수 있는 시즌 전용 모드 '여정' 추가와 함께 신규 브레이커, 신규 유물, 신규 업그레이드 트리 개편, 새로운 시즌 패스 구성, 기존 브레이커 스킬 강화 개편 등이 추가될 계획이다.

손원호 액션스퀘어 PD는 "이용자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받아들여 앤빌 얼리억세스 개발 로드맵을 공개했다"며 "꾸준한 업데이트와 다양한 신규 컨텐츠로 보답해 나갈 예정이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설명했다.

한편 앤빌은 다양한 캐릭터를 선택할 수 있는 3D 탑다운 슈팅 액션 게임으로 실시간 멀티플레이를 지원한다. 스팀(얼리억세스)과 엑스박스 콘솔(게임프리뷰), 엑스박스 게임패스를 통해 출시된 바 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