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클라우드-다날, 게임팟에 '외부 결제 서비스' 연동


업무협약 체결…내달 18일부터 서비스 시작

[아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네이버클라우드가 게임 전용 통합 매니지먼트 서비스인 게임팟(GAMEPOT)에 국내 최초로 외부결제 서비스를 연동한다.

(왼쪽) 다날 박지만 상무와 네이버클라우드 한상영 전략&기획 상무 [사진=네이버클라우드]

네이버클라우드(대표 박원기)는 지난 17일, 통합결제 비즈니스 전문기업인 다날과 업무협약(MOU)를 맺고, 게임팟에 추가된 외부 결제 서비스를 2월 18일부터 선보인다고 18일 발표했다.

인앱이 아닌, 국내 외부 결제 모듈과 게임 서비스를 연동하는 국내 첫 사례라고 회사 측은 전했다.

이번 서비스 출시로 모바일 게임사는 인앱 결제 이외의 새로운 결제 수단에 대한 대안을 마련하고, 향후 각 결제 모듈별 개발에 필요한 리소스도 줄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게임팟은 게임개발 소프트웨어 개발 키트(SDK), 인증, 결제, 운영, 통계, 고객지원 등 다양한 게임 운영 도구들을 제공하는 게임 통합 운영 서비스로 게임사가 게임 콘텐츠 개발 및 운영에 더욱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해 준다.

네이버클라우드 게임팟은 인앱결제 위주로 이뤄졌던 모바일 게임 결제 구조를 개선하고, 개발자들의 시간 및 비용 절감을 위해 각 결제 모듈마다 별도의 개발 없이 간단한 연동만으로 외부 결제 시스템을 구현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게임팟은 다날이 보유한 다수의 글로벌 전자지급결제대행(PG) 서비스 제휴를 통해 외부 결제 시스템과 간편하게 연동이 가능하며, 신용카드부터 휴대폰, 계좌이체, 가상 계좌 그리고 상품권 및 가상자산 페이코인(PCI)까지 다양한 결제 수단을 이용할 수 있다.

이와 함께 게임팟은 환불 차단, 사용자 제한 설정 등 결제와 관련해 불법적인 행위를 차단하는 세부적인 기능도 제공하고 있다.

기존에도 게임팟에서는 구글스토어, 앱스토어 또는 원스토어의 키값만 입력하면 결제 및 아이템 지급 등과 같은 결제 관련 서비스를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었다.

이제는 다날과 MOU 체결로 게임팟 내에서 웹 결제를 신청하면 다날에서 전자계약 후 생성된 키값을 입력해 결제 연동 및 아이템 지급 등과 같은 기능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박지만 다날 상무는 "25년 노하우의 결제 솔루션을 바탕으로 개발사에게는 안정적인 수익을, 소비자들에게는 안전하고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해 모바일게임 외부결제 초기시장 기틀을 다지겠다"며 "높은 수수료 부담을 낮추고 독과점을 방지하는 법 취지에 맞게 건강한 결제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상영 네이버클라우드 전략&기획 상무는 "이번 외부 결제 서비스 연동은 인앱결제에서 외부 결제로의 유입을 증가시켜 게임 내 결제 시장의 판도를 변화시킬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 기대한다"며 "곧 다날에 본인인증 서비스를 추가할 예정으로, 게임팟 이용 고객사들에게 보다 편리하고 효율적인 게임 개발 환경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진영 기자(sunligh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