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일상회복지원금' 89.84% 지급…1월말까지 신청


[아이뉴스24 유지희 기자] 인천시가 이달 말 일상회복지원금 신청·지급이 완료됨에 따라 아직 신청하지 못한 30만여 명의 시민에게 서둘러 신청할 것을 18일 당부했다.

인천시가 서민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난해 12월20일부터 지급하기 시작한 인천시민 일상회복지원금의 신청(지급)율은 17일 오후 4시 기준 89.84%(270만1천200명)를 기록했다. 외국인을 포함해 인천시민 300만6천718명이 전체 신청 대상자인 것을 감안하면 아직 30만5천518명이 일상회복지원금을 신청하지 않은 상태다.

군·구별 신청현황을 살펴보면 동구가 91.97%로 가장 높았으며, 인구수가 가장 적은 옹진군이 84.69%로 가장 낮게 나타났다.

인천시청 전경. [사진=인천시청]

일상회복지원금 신청기간은 방문신청 오는 28일, 온라인신청 31일까지로 약 2주 남짓을 남겨두고 있다. 지원금 신청은 주소지의 읍·면·동 주민행정복지센터를 직접 방문하거나 '인천일상회복지원금.kr'과 인천e음 카드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일상회복지원금 사용기간은 오는 3월31일까지이며 기간 내 사용하지 않은 금액은 자동 소멸된다. 단, 현금지급된 기초연금수급자 등은 소멸되지 않는다.

최기건 인천시 안전정책과장은 "일상회복지원금은 신청 즉시 지급되는 만큼 이달말까지 한 분의 시민도 빠짐없이 모두 지원금을 신청하셔서 일상 회복에 도움을 받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유지희 기자(yjh@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