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모바일 다음뉴스 개편 또 연기


"기능 개선 병행 중, 완료 때 개편"

[아이뉴스24 장가람 기자]카카오의 모바일 다음 뉴스 개편이 다시 연기됐다.

카카오가 다음 뉴스 개편에 나선다. 사진은 개편된 뉴스 이미지. [사진=카카오]

17일 IT업계에 따르면 카카오는 이날 계획했던 모바일 다음 뉴스 서비스 개편 일정을 무기한 연기했다. 앞서 카카오는 지난 13일에도 모바일 다음 뉴스를 개편하려다 서비스 안전성 문제로 연기한 바 있다.

카카오 측은 "이용자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일부 기능 개선을 함께 진행할 예정으로 해당 작업이 완료되는 대로 개편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구체적인 개편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앞서 카카오는 알고리즘 추천 및 랭킹 방식의 뉴스 서비스 종료 후 이용자의 선택권을 강화하는 구독 서비스 모델로 전환을 계획했다.

언론사가 뉴스, 사진, 동영상 등 다양한 형태의 기사를 직접 편집해 '보드' 형태로 발행하면 이용자가 직접 선택해 구독한 언론사의 기사만 모아보는 형태다.

회사 측은 "최대한 빠르게 진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장가람 기자(jay@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