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P2E 카드게임 '실타래'에 전략적 투자


NFT 활용한 트레이딩 카드 게임으로 이용자끼리 겨뤄

[사진=위메이드]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위메이드(대표 장현국)는 멋쟁이사자처럼(대표 이두희)에서 개발 중인 P2E NFT 카드 게임 '실타래(SYLTARE)'에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다고 17일 발표했다.

프로그래밍 교육으로 잘 알려진 멋쟁이사자처럼은 최근 블록체인 산업에서도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Klaytn)의 기술 및 사업적 발전을 도모하는 파트너 대상 지원 프로그램 KIR(Klaytn Improvement Reserve)의 11차 프로젝트로 선정돼 클레이튼 기반의 개발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했다.

특히 이두희 대표가 론칭한 3D PFP NFT 프로젝트 '메타콩즈'는 3차에 걸쳐 1만개의 NFT를 수 초 만에 완판시키면서 국내 NFT 거래 역대 기록을 모두 갱신할 정도의 성과를 보여주기도 했다. PFP NFT는 프로필 사진 형태의 디지털 아트 NFT를 의미한다.

실타래는 클레이튼 기반 P2E NFT TCG(트레이딩 카드 게임)로, 총 5장의 SYL 카드로 덱(SYLTARE)을 구성해 이용자끼리 서로 겨루는 형식이다. SYL 카드는 1월 12일에 1차 1천개, 13일에 2차 1천개와 3차 7천5개로 총 9천500개가 민팅됐고 모두 1초만에 완판되기도 했다. 각 SYL카드는 거래 가능한 NFT다.

실타래팀은 이두희 대표, 홍진호(전 프로게이머), 기욤 패트리(전 프로게이머), 김유현(전 프로 포커 플레이어), 이종범(닥터프로스트 원작자), 김기범(DJMAX 일러스트레이터), 원종우(과학하고 앉아있네 진행자)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로 구성돼 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게임, NFT, DeFi 등 블록체인 전반을 아우르고 있는 위믹스는 실타래에게 최적의 파트너가 될 것"이라며 "NFT 마켓플레이스와 DeFi 서비스 등 위믹스의 다양한 서비스와 연계 협업 구조를 만들어 내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