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나주시 "에너지 수도 건설 총력"


[아이뉴스24 윤준호 기자]전라남도 나주시가 3일 오전 2022년 임인년 시정 출발을 알리는 시무식을 갖고 ‘호남의 중심·에너지수도 나주’ 건설을 다짐했다.

강인규 나주시장이 3일 오전 10시 시청사 대회의실에서 열린 시무식을 갖고 발언하고 있다. [사진=나주시]

나주시는 민선 7기 시정이 마무리되는 올해 ‘코로나19로부터 온전한 일상회복 지원’, ‘선도정책과제 전략적 추진’, ‘상생하는 자치농업 실현’, ‘문화·예술·관광도시 위상 정립’, ‘혁신도시 시즌2 선제적 대응’, ‘지방자치시대 열린 시정 구현’ 등 6대 중점 운영 방향을 설정했다.

나주시는 올해 시민 안전과 민생경제 회복을 최우선에 둔 촘촘한 방역, 경제지원 인프라 구축과 선진안전문화 조성을 위한 국제안전도시 공인 인증 획득, 여성·아동·고령 3대 친화도시 사업 활성화를 꾀할 계획이다.

지난 해 제4차 국가철도망계획에 반영된 ‘광주-나주 간 광역철도망 구축 사업’을 비롯한 영산강 생태복원, 금성산 도립공원 지정, 마한사 복원, LG화학나주공장 관내 이전 등 선도정책과제는 민관의 개방적 협치와 국정과제 채택을 통해 정책 추진에 속도를 낼 방침이다.

또 ‘나주형 로컬푸드 인증제도 구축’, ‘농산물 제2가공센터 개소’, ‘농촌 신활력 플러스사업’ 등 지역 먹거리 선순환 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공공기관 2차 지방이전 국정 방향인 ‘혁신도시 시즌2’의 선제적 대응을 목표로 전라남도·16개 혁신도시 이전공공기관과의 추진 체계, 유치전략 마련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청사 대회의실에서 열린 시무식은 시장, 부시장, 국·소장, 실·과 부서장, 읍·면·동장 등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새해 인사, 공무원 헌장낭독, 신년사, 신년다짐 결의문 낭독 순으로 진행됐다.

강인규 시장은 이날 시무식에 앞서 국회의원, 시의회의장, 도·시의원, 교육장, 기관·단체장과 현충탑, 정렬사 참배 일정을 가졌다.

강 시장은 신년사를 통해 “시민 안전과 민생경제 활력 회복을 최우선에 두고 시민의 삶을 지키는 든든한 버팀목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중앙·지방정부가 새 출범하는 변화의 시대에 맞춰 호남의 중심, 에너지수도 나주 건설을 위한 현안 사업 추진에 1천여 공직자와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나주=윤준호 기자(aa1004@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