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친환경 설 선물세트 늘려…"종이로 만든 선물세트 내놨다"


2022년 설 패키징 개선 통해 387톤 플라스틱 사용 줄여

[아이뉴스24 김승권 기자] CJ제일제당이 종이만 사용해 만든 세트 등 230여 종의 설 선물세트를 선보였다.

CJ제일제당은 최근 종이 포장재만 사용한 '포장이 가벼운 스팸 선물세트' 2종을 처음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제품을 고정하는 트레이를 플라스틱 소재에서 종이로 교체하고, 분리배출도 쉽게 할 수 있도록 조립식으로 만들었다.

이외에도 스팸 캡을 제거한 선물세트 등 환경을 고려한 패키징 개선을 통해 이번 설에만 387톤의 플라스틱 사용량을 줄였다. 지난 설에 비해 플라스틱 사용량을 2배 넘게 저감했다.

CJ제일제당 2022년 설 선물세트 인포그래픽 [사진=CJ제일제당]

명절 스테디셀러 '스팸 세트'는 40여 종 이상 다양하게 구성됐다. 특히 스팸 클래식으로만 구성된 '스팸8호'와 스팸 클래식, 스팸 25% 라이트(스팸 마일드)로 구성된 '스팸8K호'가 올해도 소비자의 큰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실속 있는 선물세트를 찾는 소비자를 위해 3종 이상 인기 제품으로 구성된 '복합 세트'도 50여 종 준비했다. 프리미엄 선물세트 '최고의선택 레드라벨호'부터 '특별한선택 풍성한S호', '특별한선택 N호' 등 가격대와 선호에 맞춰 구매할 수 있도록 했다.

2030 젊은 층까지 건강에 관한 관심이 높은 트렌드를 반영해 '한뿌리 흑삼' 등의 선물세트도 알차게 구성했다. '구증구포 흑삼대보'와 같이 선물하기 좋은 파우치 형태부터 '흑삼진 골드 스틱'처럼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스틱형'까지 준비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또한, 참기름과 함께 '에라토 도자기 종지'로 구성한 '프리미엄 참기름 세트'와 '비비고 토종김 5호', '비비고 직화구이김 1호'와 '비비고 토종김 3S호', '명가 감태김' 선물세트 등 다양한 카테고리도 선보였다.

비대면 선물 구매 트렌드에 맞춰 온라인 전용 선물세트도 늘렸다. 명절 상차림 인기 제품으로 구성한 '비비고 풍성한 한상차림' 외에도 국내산 꿀과 찹쌀에 밤, 호박씨, 건포도 등을 넣어 온 가족이 즐기기 좋은 ‘햇반솥반 건강한 꿀약밥 세트’ 등을 새롭게 선보였다.

CJ제일제당 관계자는 "소비자 눈높이는 물론 사회적 가치를 담아 선물 구성을 다양하게 꾸렸다"며 "우리 사회와 환경을 고려한 '지속가능한' 선물세트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승권 기자(peac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