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쉴더스 '캡스홈', 스마트 홈 플랫폼으로 진화


택배 도난 보상부터 생활 안전 정보까지 케어

[아이뉴스24 박진영 기자] SK쉴더스(대표 박진효)가 스마트 홈 보안 서비스 ‘캡스홈’ 전용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에 새로운 서비스를 추가하며, '스마트 홈 플랫폼'으로 서비스 영역을 본격 확대한다고 27일 발표했다.

SK쉴더스가 스마트 홈 보안 서비스 ‘캡스홈’에 택배 도난 보상 서비스, 생활 안전 정보 등 일상 케어 서비스를 제공하며 스마트 홈 플랫폼으로의 역할을 확대한다. [사진=SK쉴더스]

'캡스홈'은 우리나라 대표 주거 환경인 아파트, 공동주택에 최적화된 스마트 홈 서비스다.

SK쉴더스는 캡스홈이 CCTV, 출동 등의 보안 기능을 넘어 일상 생활과 밀접한 안전 정보를 손쉽게 얻는 플랫폼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택배 도난 보상 서비스, 보안 리포트, 성범죄자 조회 기능을 새롭게 추가했다. 고객 안전을 지키는 역할을 넘어 고객의 일상을 케어 하도록 기능을 강화한 것이다.

먼저 SK쉴더스는 이커머스 업체 11번가와 제휴해 캡스홈 전용 어플리케이션을 활용한 택배 배송조회 및 도난 보상 서비스를 새롭게 오픈했다.

캡스홈 고객 중 11번가에서 상품을 구매한 고객은 누구나 캡스홈 어플리케이션으로 실시간으로 배송 현황을 확인할 수 있고, 택배 도난 시 앱을 통해 손쉽게 보상 신청을 할 수 있다.

특히 택배 도난 보상 서비스는 보상 소요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시켰다. 캡스홈이 촬영한 현관 앞 증거영상을 바로 확보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를 통해 기존 7~10일 소요되었던 택배 도난 보상 소요 시간을 최대 1~3일로 크게 단축시켜 고객 편의를 크게 향상시켰다. SK쉴더스는 이번 11번가와의 제휴를 시작으로 다양한 이커머스/배송업체와 제휴를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생활안전 정보를 제공하는 '보안 리포트' 기능도 선보인다. ▲고객이 가입한 상품에 따른 주요 혜택을 안내하는 '안심플러스 보상 혜택 정보' ▲고객 거주지 주변 사건과 사고 기사를 알려주는 '주변 사건/사고 뉴스' ▲일상 속 유용한 생활 안전 정보를 알려주는 '생활안전 TIP' 등이다.

더불어 여성가족부가 제공하는 ‘성범죄자 알림e 모바일웹’을 연동해 거주지 주변 위험 요소를 손쉽게 확인할 수 있다.

김민호 SK쉴더스 스마트홈보안사업그룹장은 "우리 집 사전 보호부터 사후 대처까지 모두 가능한 차별화된 캡스홈이 더욱 편리하게 고객 안전을 지켜나가기 위해 이번 서비스를 오픈했다"며 "향후 캡스홈 어플리케이션이 일상생활의 밀접한 안전, 보안 등 소통 창구가 될 수 있도록 스마트 홈 플랫폼으로의 역할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진영 기자(sunligh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