액션스퀘어, 신작 '앤빌' 첫 업데이트 실시


데이터 및 이용자 동향 기반 게임성 안정 주력

[사진=액션스퀘어]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액션스퀘어(대표 김연준)가 신작 '앤빌'의 첫 업데이트를 실시했다고 21일 발표했다.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오픈 이후 분석된 데이터와 이용자 동향을 기반으로 한 각종 밸런스 조정부터 타격감과 피격감, 갑작스럽게 죽음을 맞이하게 되는 상황 개선 등 보다 원활한 플레이를 위한 조정이 이뤄졌다. 또한 '정글러'와 '샌드맨 브레이커'를 대폭 상향해 보다 다양한 브레이커를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외에도 일부 유물의 성능 조정과 신규 유물 추가, 각 은하계의 파티원 수에 따른 난이도 하향, 경계 웨이브 개선 및 각종 편의성 개선 등 이용자 피드백을 적극 반영했다. 아울러 각종 버그 및 크래시 관련 수정, 해킹 방지 툴 업데이트 등을 통해 게임 내 안정성을 확보했다.

손원호 액션스퀘어 PD는 "오픈 초기이긴 하지만 이용자들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받아들여 빠르게 밸런스 및 편의성 개선 패치를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피드백을 적극 받아들여 꾸준한 업데이트로 보답해 나갈 예정이며 준비중인 다양한 신규 콘텐츠도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