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무선사업부, 'MX사업부'로 변경…갤럭시 생태계 확장한다


미래지향 가치·고객 경험 최우선 경영철학 반영…모바일 사업가치 재정립

[아이뉴스24 서민지 기자] 삼성전자가 무선사업부 명칭을 'MX(모바일 익스피리언스) 사업부'로 변경하며 갤럭시 생태계 확장에 속도를 낸다.

삼성전자는 10일 무선사업부의 명칭을 'MX 사업부'로 변경했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부 명칭 변경은 미래지향 가치와 고객 경험을 최우선으로 하는 경영철학을 투영시킴으로써 급변하는 사업 환경과 다각화하는 고객 니즈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겠다는 취지에서 결정됐다.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3 비스포크 에디션' [사진=삼성전자]

새로운 명칭 MX에는 스마트폰부터 태블릿, PC, 웨어러블 등 다양한 제품은 물론 고객 서비스까지 편리하게 연결된 '갤럭시 에코시스템'과 개방형 파트너십을 통해 소비자가 자신에게 최적화된 경험을 즐길 수 있도록 하겠다는 의지를 담아냈다.

특히 이를 통해 소비자에게 무한한 가능성을 열어주는 새로운 갤럭시 경험을 제공하겠다는 지향점을 내포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삼성전자 무선사업부는 휴대폰 사업을 시작한 이래 태블릿, PC, 웨어러블 등 다양한 제품 및 서비스 영역으로 사업을 지속 확장해왔다. 지난 2010년에는 갤럭시S를 출시했으며, 현재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1위에 올라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이번 명칭 변경을 통해 고객 경험 중심의 업계 리더로서 제품 및 서비스의 확장성과 연결성을 토대로 갤럭시 에코시스템을 꾸준히 확대해 총체적 경험 혁신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서민지 기자(jisse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