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위즈, 모바일 게임사 '하이디어' 200억원에 인수


'언데드 슬레이어' 등 개발사…검증된 개발력과 잠재력 높이 평가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네오위즈(공동대표 문지수, 김승철)는 모바일 게임 개발사 하이디어(대표 김동규)를 인수해 자회사로 편입한다고 17일 발표했다.

취득 지분은 100%이며 인수 금액은 200억원이다. 네오위즈는 모바일 게임 라인업과 지식재산권(IP)를 확보하는 동시에 글로벌 경쟁력도 한층 강화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하이디어는 2012년 설립된 모바일 게임 개발사다. 첫 작품 '언데드 슬레이어'는 한국을 비롯해 동남아 8개국 1위, 중국 앱스토어 8위를 기록한 바 있으며 또 다른 게임 '인간 혹은 뱀파이어'는 구글플레이 인디 게임 페스티벌 2017 톱10에 선정돼 글로벌 누적 다운로드 300만건을 기록했다.

지난 10월에는 방치형 게임 '고양이와 스프'를 정식 출시했다. 고양이와 스프는 귀여운 만화풍의 아기자기한 일러스트와 손쉬운 조작법이 특징이다. 대중성과 게임성을 인정받으며 구글플레이 인디 게임 페스티벌 2021에서 톱3에 선정됐으며, 출시 한달 만에 글로벌 누적 다운로드 150만건, 일일이용자(DAU) 60만명을 달성했다.

하이디어는 캐주얼 모바일 게임 개발에 강점을 보유하고 있는 만큼 네오위즈와 함께 독창적이고 게임성을 갖춘 차기작을 준비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김승철 네오위즈 공동대표는 "검증된 개발력과 잠재력을 갖춘 하이디어와 함께 하게 돼 기쁘다"며 "네오위즈는 앞으로도 신규 IP 발굴에 적극 나설 예정이며 자체 개발 중인 대형 신작을 필두로 다양한 장르와 경쟁력 있는 작품들을 글로벌 시장에 적극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