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코로나19로 소외된 문화예술인 위한 음악공연 지원


지난 6월 첫 공연에 이어 두 번째 음악공연…"사회적 가치 공유"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GS건설이 코로나19로 소외된 문화예술인들을 위한 음악공연을 마련한다.

GS건설은 지난 6월 첫 공연에 이어 '나눔과 동행 2021' 두번째 음악공연을 본사에서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공연은 이달 10일부터 12일까지 점심시간에 서울 종로구 GS건설 본사 그랑서울 지상(타워1, 타워2 사이 1층)에서 진행된다.

음악공연 '머물다 가을소리' 포스터. [사진=GS건설]

이번 행사를 통해 GS건설은 회사가 가진 공간을 음악인들에게 개방해 공유하고, 위드코로나 시행으로 새로운 기회를 얻은 음악인들은 야외공연을 통해 직접 관객을 만나 호흡할 수 있는 기회가 될 예정이다.

행사에 참여하는 인근 회사원들과 지역 주민들은 음악공연으로 심신을 재충전하면서 지역사회 구성원이 서로 선한 영향력을 나눌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GS건설이 시행하는 '나눔과 동행 2021'은 물적 지원에 치우친 기존 사회공헌활동을 넘어 기업이 가진 공간과 자원을 사회구성원들과 공유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ESG 사회공헌활동이다.

/김서온 기자(summer@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