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기계, 신흥시장서 초대형 굴착기 연속 수주


러시아·인도네시아서 85톤·125톤 굴착기 각 21대씩 계약

[아이뉴스24 강길홍 기자] 현대중공업그룹 건설기계부문 계열사인 현대건설기계가 신흥시장에서 초대형 굴착기 42대를 수주했다

현대건설기계는 최근 러시아 및 인도네시아 광산업체 3곳과 85톤 굴착기(R850LC-9) 21대, 125톤 굴착기(R1250-9) 21대 등 초대형 굴착기 총 42대에 대한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현대건설기계는 러시아 광산업체 2개사로부터 85톤 굴착기 2대와 125톤 굴착기 19대 등 총 21대의 초대형 굴착기 수주 계약을 맺었다.

현대건설기계가 지난 2019년 광산 개발에 특화해 출시한 국내 유일의 125톤급 굴착기인 R1250-9. [사진=현대건설기계]

특히 125톤급 굴착기(R1250-9)는 현대건설기계가 지난 2019년 광산 개발에 특화해 출시한 국내 유일 제품이다.

현대건설기계는 러시아에서 수주한 굴착기 21대를 내년 6월까지 고객사에 순차적으로 인도할 계획으로 이들 장비들은 현지 광산에 투입돼 석탄 채굴에 활용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어 인도네시아 광산업체로부터 85톤 굴착기 17대, 125톤 굴착기 4대 등 초대형 굴착기 21대를 수주했다. 이 장비들은 올해 4분기부터 내년 상반기까지 인도네시아 현지에 인도될 예정이다.

현대건설기계 관계자는 "최근 신흥시장을 중심으로 초대형 굴착기에 대한 구매문의가 지속되고 있어 매우 고무적인 상황"이라며 "납기일에 맞춰 고품질의 장비를 인도해 고객 신뢰를 제고할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길홍 기자(sliz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