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MM, 중기부에서 수출물류지원 감사패 받아


상생협력 기념행사…지속적인 지원 약속

[아이뉴스24 강길홍 기자] HMM이 수출중소기업 물류지원에 대한 공로로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HMM은 중소벤처기업부와 '수출중소기업 상생협력 기념행사'를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HMM 본사 사옥에서 진행된 상생협력 기념행사에는 강성천 중기부 차관을 비롯해 이성희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부이사장, 배재훈 HMM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19일 HMM 사옥에서 개최된 '수출중소기업 상생협력 기념식'에서 강성천 중소벤처기업부 차관(오른쪽)이 배재훈 HMM 대표이사에게 감사패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HMM]

이번 기념식에서 HMM은 수출중소기업의 안정적 해상물류 지원, 중소기업 물류애로 해소를 위한 상생 노력과 공로를 인정받아 중기부로부터 감사패를 전달 받았다.

그동안 중기부와 HMM은 ▲미주 서안 및 동안, 유럽 항로 임시선박 투입 ▲중소기업 전용 선적 공간 배정 ▲물류전용 수출바우처사업을 통한 중소기업 장기운송계약 등 수출중소기업을 위해 다각도로 협력해 왔다.

이를 통해 지난해 11월부터 현재까지 총 1천600여개사에 1만3천310TEU의 중소기업 전용 선복을 제공하는 등 물류애로 해소에 기여했다.

배재훈 HMM 대표이사는 "원활한 해상 수출을 통한 국내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할 방침"이라며 "대표 국적선사로서 책임감을 갖고, 수출기업들의 화물이 차질없이 운송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강길홍 기자(sliz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