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정의선 취임 1년 ㊥] 로보틱스·UAM·자율주행…미래 신사업 가속


보스턴다이내믹스 인수…아이오닉 5 로보택시 공개

[아이뉴스24 강길홍 기자]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은 지난 1년간 로보틱스·UAM·자율주행 등 미래 신사업을 현실화시키는데 집중했다.

특히 보스톤 다이내믹스를 인수하고, 사내 로보틱스랩을 통해 자체 로봇 개발 역량을 강화하는 등 로보틱스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정 회장은 취임 후 첫 대규모 인수합병(M&A) 분야로 로보틱스를 선택했다. 현대차그룹은 지난해 12월 보스턴 다이내믹스 지분 80%를 인수하기로 하고, 올해 6월 M&A를 완료했다.

국회 모빌리티 포럼 3차 세미나에 참석해 보스턴 다이내믹스 로봇 시연을 지켜보고있는 정의선 회장. [사진=현대자동차]
국회 모빌리티 포럼 3차 세미나에 참석해 보스턴 다이내믹스 로봇 시연을 지켜보고있는 정의선 회장. [사진=현대자동차]

그룹 내 조직인 로보틱스랩도 웨어러블 로봇, AI서비스 로봇, 로보틱 모빌리티 등 인간과 공존하는 로봇을 개발하고 있다.

정 회장은 지난해 하반신 마비 환자의 보행을 돕기 위한 의료용 착용로봇 '멕스' 개발자들에게 "이 기술이 필요한 사람은 소수일 수 있지만 우리는 그분들의 꿈을 현실로 이뤄줄 수 있다. 그리고 우리 중 누구에게도 이 기술이 필요한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 인류에게 꼭 필요한 기술이니 최선을 다해 개발해야 한다"고 격려했다.

최근에는 보스턴 다이내믹스와 협력해 스팟을 활용한 '공장 안전 서비스 로봇'을 개발, 기아 오토랜드 광명에서 시범 운영 중이다.

이동공간을 하늘로 확장하는 UAM 대중화 기반도 다지고 있다. UAM은 현대차그룹의 지향점인 안전하고 자유로운 이동이란 인류의 꿈을 실현하는 중요한 축이다.

정 회장은 사내 UAM사업부 관계자들에게 "인류가 원하는 곳으로 스트레스 없이 갈 수 있도록 정성스럽게 서비스하는 것이 우리의 소명"이라고 말했다.

현대차그룹은 지난해 말 구체적인 UAM 개발 계획을 공개했다. 2028년 도심 운영에 최적화된 완전 전동화 UAM 모델, 2030년대에는 인접한 도시를 서로 연결하는 지역 항공 모빌리티 제품을 선보인다. 또한 수소연료전지 기술을 활용해 독보적인 효율성과 주행거리를 갖춘 항공용 수소연료전지 파워트레인 개발도 추진한다.

UAM 이착륙장 관련 협업도 진행 중이다. 서울시와의 업무협약을 비롯해 LA 등 미국 주요 도시, 싱가포르 등과 신규시장을 열기 위해 긴밀하게 협의하고 있다. 미국 워싱턴 UAM 법인 설립, 항공우주 기술 개발 전문가 영입 등 조직도 확대하고 있다.

자율주행 분야에서는 가장 혁신적이고 신뢰할 수 있는 기술로 고객의 새로운 이동경험을 실현시키겠다는 목표에 한 걸음 다가서고 있다.

현대차는 지난 9월 자율주행 합작사 모셔널과 공동 개발한 아이오닉 5 기반 로보택시를 독일 뮌헨 IAA 모빌리티에서 공개했다. 모셔널은 글로벌 차량 공유업체 리프트와 협력해 2023년 아이오닉 5 로보택시를 활용한 완전 무인 자율주행 서비스를 시작한다.

현대차그룹은 중장기 전동화 계획도 구체화했다. 현대차는 글로벌 판매 차량 중 전동화 모델 비중을 2040년까지 80%로 끌어올린다는 계획이다.

제네시스는 2025년부터 모든 신차를 전동화 모델로 출시하고, 2030년까지 총 8개 차종으로 구성된 수소 및 배터리 전기차 라인업을 완성한다.

기아는 2035년까지 주요시장에서 친환경차 판매 비중을 90%로 확대한다.

모빌리티 서비스 분야에서도 속도를 내고 있다. 현대차·기아는 올해 4월 양사 모빌리티 서비스 역량을 결집, TaaS(Transportation as a Service)본부를 신설했다. TaaS본부는 글로벌 모빌리티 서비스 전략 수립, 기획·운영 등을 전담한다.

현대차그룹은 협력사를 포함하는 미래 모빌리티 생태계 조성도 중요시한다. 올해 초 협력사 '파트너십데이'에서 정 회장은 협력사와 함께 성장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또한 협력 생태계를 스타트업으로도 확장하고 있다. 스타트업의 다양한 가능성을 현대차그룹의 신성장 분야와 연계함으로써 시너지를 창출하기 위한 차원이다.

/강길홍 기자(slize@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정의선 취임 1년 ㊥] 로보틱스·UAM·자율주행…미래 신사업 가속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