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WWF에 환경 문제 개선 후원금 전달


임직원 대상 사내 환경 보호 캠페인 실시

[아이뉴스24 김문기 기자] 컴투스가 환경 문제 개선을 위해 후원금을 전달했다.

 

컴투스(대표 송재준, 이주환)는 세계자연기금(WWF)에 환경 개선 사업 지원을 위한 후원금을 전달하고 환경 보호를 위한 사내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7일 발표했다.

 

컴투스는 최근 이슈화되고 있는 플라스틱 문제 대응에 앞장서고자 이번 후원을 진행했다. 해당 후원금은 세계자연기금을 통해 전 세계 플라스틱 문제 해결을 위한 활동에 사용된다.

 

후원금 전달과 더불어 환경 개선을 위한 임직원 대상 환경 보호 캠페인도 진행됐다. 컴투스는 세계자연기금의 교육자료 및 영상 콘텐츠를 공유하고, 환경 이슈 관련 서베이를 실시하는 등 임직원과 함께 환경 문제에 대해 생각해보는 기회를 마련했다.

 

서베이 결과 대다수의 임직원들이 환경 문제에 관심을 갖고 평소 일회용품 줄이기 등 환경 보호를 위한 노력을 실천하고 있었으며, 그 밖에도 플라스틱 문제 개선을 위한 각자만의 실천 방안을 공유하는 등 임직원의 적극적인 참여와 함께 성공적으로 캠페인이 마무리됐다.

 

이번에 후원금을 전달한 세계자연기금은 전 세계 100여개 국가에서 활동하는 비영리 자연보전기관으로, 지구상의 다양한 생명체와 서식 환경을 보전하기 위한 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컴투스는 앞서 세계자연기금과 함께 멸종 위기 북극곰 및 희귀 조류의 안전한 서식 환경을 조성하는 등 다양한 후원 캠페인을 추진한 바 있다.

 

컴투스가 환경 문제 개선을 위해 후원금을 전달했다. [사진=컴투스]

한편, 컴투스는 지역사회 봉사활동을 비롯해 글로벌 생태 보호를 위한 맹그로브 숲 보존 활동과 글로벌 해양동물 보호 캠페인, 탈플라스틱 환경 보호 캠페인 등 환경 문제 개선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김문기 기자(moon@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