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정보통신, '시큐파이 화이트' GS 인증 1등급 획득


허용된 프로그램 이외에는 모두 차단

[아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롯데정보통신의 보안 솔루션이 국가에서 1등급 인증을 받는 등 융합 보안 사업에 적극 나서고 있다.

롯데정보통신이 개발한 보안 솔루션인 시큐파이 화이트가 GS인증 1등급을 획득했다. [사진=롯데정보통신]
롯데정보통신이 개발한 보안 솔루션인 시큐파이 화이트가 GS인증 1등급을 획득했다. [사진=롯데정보통신]

롯데정보통신(대표이사 노준형)은 자체 개발한 화이트리스트 백신 솔루션 '시큐파이 화이트'가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의 GS 인증 1등급을 획득했다고 7일 발표했다.

GS 인증이란, 정부가 인정하는 일정 수준의 품질을 갖춘 소프트웨어 제품에게 부여하는 인증제도다. ISO 국제 표준을 기반으로 기능성, 신뢰성, 효율성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한다. 롯데정보통신이 이번에 획득한 1등급은 최고 단계의 등급이다.

인증을 받은 시큐파이 화이트는 사전에 승인된 응용 프로그램 이외에는 모두 차단하여 악성코드, 랜섬웨어 등에 효과적 대응이 가능한 초경량 화이트리스트 백신 솔루션이다.

무인화 추세가 가속화되는 가운데 모든 유통매장에서는 POS 기기와 키오스크를 사용하고 있다. 이 같은 기기들은 높은 수준의 보안성이 요구되지만 대부분 저사양 장비이기에 일반 백신을 탑재하기는 어렵다.

시큐파이 화이트는 이를 위해 최적화된 보안 솔루션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저사양의 산업용 기기(공장 자동화 시스템 등)에도 무리가 가지 않도록 개발하여, 평균 CPU 사용량 1~5% 미만, 설치 용량도 5MB 미만으로 설치와 운영 부담을 최소화하였다.

또한, 중앙관리 서버는 고객사에 맞추어 폐쇄망 또는 클라우드 환경 모두 구축 가능하고, 정책을 통합 설정하고 배포할 수 있어 관리자 입장에서도 더욱 편리하다. 만약 정책 서버에 장애가 발생하여도, 단말에 설치된 에이전트가 독립적으로 동작하여 비즈니스 연속성을 보장한다.

남환우 롯데정보통신 플랫폼사업본부장은 "전문화된 보안 역량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보안 시장에서의 차별성을 확대해나가고, 융합 보안 사업의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진영 기자(sunligh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