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빌, 가상자산 거래소 '코인원' 2대 주주 올라


539억원 인수해 지분 38.43% 확보…가상 자산 신사업 진출 기반 강화

[사진=게임빌]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게임빌(대표 이용국)은 100% 자회사인 게임빌플러스(대표 정철호)가 국내 가상자산 거래소인 코인원(대표 차명훈)의 지분을 추가로 취득해 2대 주주에 올라선다고 29일 발표했다. 코인원의 실질적 최대주주는 차명훈 코인원 대표로 변동이 없다.

이번 투자는 코인원 구주 21.96%(15만1천218주)를 추가로 인수하는 방식이며 투자규모는 약 539억원이다. 이에따라 코인원의 지분 38.43%(26만4천665주)를 확보한 게임빌은 연관 사업을 더욱 심도있게 논의해 나갈 예정이다.

게임빌은 사내에 K콘텐츠 기반의 NFT 거래소 개발을 위한 TF 조직을 구성했으며 자체 개발 게임도 블록체인 기반의 NFT 게임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코인원은 특정금융정보거래법 시행에 맞춰 은행의 실명확인 입출금 계정발급 확인서(실명계좌)와 정보보호 관리체계(ISMS) 인증을 모두 획득해 신고접수를 완료한 바 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