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더맘마, IPO 주관사로 미래에셋증권 선정…"내년 하반기 상장 목표"


2019년→2020년 매출 4배 성장

[아이뉴스24 오경선 기자] 더맘마는 기업공개(IPO) 대표주관사로 미래에셋증권을 선정하고 내년 하반기를 목표로 코스닥 시장 상장 준비에 나선다고 24일 밝혔다.

더맘마는 2016년 설립된 유통 IT 기업으로 동네마트 쇼핑 온·오프라인 연계(O2O) 플랫폼 '맘마먹자'와 원스톱 신선식품 장보기·숙박 예약 플랫폼 '자(ZA)'를 운영하고 있다.

수도권과 충청도, 대전, 강원도, 제주도 등에서 당일배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더맘마는 모바일 앱과 더불어 직영 마트도 운영하고 있다. 미래 먹거리 확장 차원에서 전자가격표시기(ESL)와 무인계산대 등 리테일테크 연구·개발 사업을 겸하고 있다.

 더맘마가 내년 하반기를 목표로 코스닥 시장 상장 준비에 나섰다. 사진은 더맘마의 로고. [사진=더맘마]
더맘마가 내년 하반기를 목표로 코스닥 시장 상장 준비에 나섰다. 사진은 더맘마의 로고. [사진=더맘마]

더맘마는 다각화된 사업을 바탕으로 매년 실적 성장을 이루고 있다.

올해 상반기 더맘마의 매출은 61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27.2% 증가했다. 이는 2020년 연간 매출액(662억원)에 근접한 수치다. 더맘마의 매출 규모는 2018년 11억원에서 2019년 184억원으로 약 17배 급증했다. 2020년 매출은 전년 대비 4배 이상 증가했다.

더맘마는 연내 C라운드 투자 1천억원을 확보한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 현재 C라운드로 넘어가는 브릿지 단계인 시리즈B-를 진행하고 있다. 80억 규모로 시리즈B- 투자를 유치하겠다는 목표다.

앞서 더맘마는 국내 주요 투자기관으로부터 시드투자와 A~B라운드 등으로 총 203억원의 투자금을 유치했다. 작년 7월에는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에서 예비유니콘으로 선정돼 총 72억원의 자금을 지원받았다.

더맘마 관계자는 "다양한 기업 IPO를 주관하며 실력을 검증 받은 미래에셋증권을 파트너로 삼아 상장 준비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경선 기자(seono@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더맘마, IPO 주관사로 미래에셋증권 선정…"내년 하반기 상장 목표"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