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최지만, 토론토전 3볼넷 탬파베이는 덜미 잡혀


[아이뉴스24 류한준 기자] 최지만(30, 탬파베이 레이스)이 안타를 치지 못했지만 세 차례 출루했다.

최지만은 22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스버그에 있는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MLB)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홈 경기에 1루수 겸 2번 타자로 선발 출전했다.

그는 1회말 무사 1루 상황에서 맞은 첫 번째 타석에서 토론토 선발투수 알렉 마누아에 스트레이트 볼넷을 골라 1루로 갔다. 그러나 탬파베이는 후속타가 나오지 않아 무사 1, 2루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MLB 탬파베이에서 뛰고 있는 최지만은 22일(한국시간) 열린 토론토와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3볼넷을 골랐다. [사진=뉴시스]
MLB 탬파베이에서 뛰고 있는 최지만은 22일(한국시간) 열린 토론토와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3볼넷을 골랐다. [사진=뉴시스]

최지만은 2회말 2사 1, 2루 상황에서 다시 타석에 나와 마누아와 풀 카우트까지 가는 접전 끝에 볼넷을 골랐다. 하지만 탬파베이는 2사 만루 찬스에서 점수를 못냈다.

5회말 무사 1루 상황에서 세 번째 타석에 나온 최지만은 진루타를 쳤다. 1루수 앞 땅볼에 그쳤으나 그사이 1루 주자 브랜든 로우는 2루까지 갔다.로우는 이후 얀디 디아스의 우익수 직선타에 3루로 갔고 조이 웬들의 적시타에 홈을 밟았다.

최지만의 진루타가 득점에 힘을 보탠 셈이다. 최지만은 7회말 1사 주자 없는 가운데 맞은 네 번째 타석에서는 삼진으로 물러났다. 9회말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다시 타석에 나오 토론토 마무리 조던 로마노를 상대로 다시 볼넷을 골랐다.

탬파베이는 이후 만루 기회를 마주했다. 그러나 웬들이 우익수 뜬공으로 물러나는 바람에 토론토는 탬파베이에 4-2로 이겼다.

탬파베이는 2회말 로우가 적시타를 쳐 선취점을 뽑았다. 토론토가 3회초 한 점을 만회해 1-1로 균형을 맞췄고 5회초 선두타자 로우르데스 구리엘 주니어가 솔로 홈런을 쳐 2-1로 역전했다. 탬파베는 5회말 바로 한 점을 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그러나 토론토는 6회초 보 비셋이 희생 플라이를 쳐 3-2로 재역전했고 8회초 테오스카 에르난데스가 적시타를 쳐 추가 점을 냈다. 마누아는 6이닝 동안 5피안타 6사사구 2실점했으나 승리투수가 되며 시즌 7승째(2패)를 올렸다. 로마노는 구원에 성공해 20세이브째(7승 1패)를 올렸다.

/류한준 기자(hantaeng@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최지만, 토론토전 3볼넷 탬파베이는 덜미 잡혀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