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결제원 "YESKEY 금융인증서에 우체국·NH농협카드 합류"


비은행 예금취급기관과 카드사 합류로 전 금융권에서 사용 가능

[아이뉴스24 김태환 기자] 금융결제원 금융인증서비스(YESKEY)에 우체국과 NH농협카드가 합류하면서 전 금융권에 인증 서비스가 적용된다.

금융결제원은 YESKEY에 우체국과 카드사인 NH농협카드가 합류했다고 7일 밝혔다.

금융결제원 YESKEY 홈페이지. [사진=금융결제원]

이로써 YESKEY는 기존 은행·서민금융기관·저축은행·보험·증권·캐피탈에 이어 비은행 예금취급기관과 카드사까지 전 금융권 분야를 아우르게 됐다.

우체국에서 YESKEY를 이용할 경우 우체국 스마트뱅킹 앱 또는 인터넷뱅킹 홈페이지에서 금융인증서를 신규로 발급받거나, 타 금융기관에 금융인증서를 등록하면 된다.

NH농협카드의 경우 NH농협카드 홈페이지와 앱에서 카드 이용내역 조회, 자동납부신청 등 카드 관련 업무를 이용할 수 있다.

금융결제원 관계자는 "국민의 경제 생활과 밀접한 은행, 카드, 보험, 증권 등 전 금융권과 민감한 개인정보 보호가 필요한 공공분야에서의 금융인증서 이용이 폭발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면서 "고객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인증할 수 있도록 보안과 편의성을 지속적으로 개선하여 믿을 수 있는 국민인증서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태환 기자(kimthin@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