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SK에코플랜트, 판교 대장지구 'SK뷰 테라스' 분양…3.3㎡당 평균 3천440만원


대장지구 마지막 중소형 민간분양 단지…이달 16일 청약 시행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SK에코플랜트가 판교 대장지구에서 마지막 중소형 민간분양에 나선다.

SK에코플랜트는 경기 성남 분당구 판교 대장지구 B1블록에서 판교 SK뷰 테라스(판교 SK VIEW Terrace)를 분양한다고 6일 밝혔다.

판교 SK뷰 테라스는 지하 1층~지상 4층, 전용면적 75㎡~84㎡, 16개 동, 292가구로 조성된다. 전 세대가 선호도 높은 중소형 평형으로 구성됐으며, 테라스와 복층 다락이 적용된 다양한 주택형이 마련됐다.

판교 SK뷰 테라스 투시도. [사진=SK에코플랜트]
판교 SK뷰 테라스 투시도. [사진=SK에코플랜트]

주택형별 가구 수는 전용면적 ▲75㎡B1 13가구 ▲75㎡B2 13가구 ▲75㎡B3 13가구 ▲75㎡B4 13가구 ▲84㎡A1 57가구 ▲84㎡A2 57가구 ▲84㎡A3 57가구 ▲84㎡A4 57가구 ▲84㎡T 12가구이다.

한국부동산원 청약홈 홈페이지에서 오는 16일 청약 신청이 가능하다. 각 군별 300만원의 청약 신청금이 필요하며 1건씩 접수할 수 있어, 1인 기준 최대 3건의 청약이 가능하다. 이달 24일 당첨자 발표를 거쳐 29일부터 내달 1일까지 정당계약을 진행한다. 입주는 2023년 8월 예정이다. 분양가는 3.3㎡당 평균 3천440만원이다.

판교 SK뷰 테라스는 만 19세 이상이면 청약통장과 주택 소유, 거주지 등 자격 제한없이 청약이 가능하다. 청약 통장을 사용하지 않기 때문에 재당첨제한이 없다. 계약자의 자금 부담을 줄이기 위해 계약금은 2회 분납으로 이뤄진다. 1회차 계약금은 10%, 계약 후 30일 이내 2회차 계약금 10% 납부 조건이다.

판교 대장지구는 단독주택, 공동주택 등 5천900여 가구의 미니 신도시로 조성돼 미래가치가 높다. 북측으로 판교신도시, 동측으로는 분당신도시가 위치해 더블 생활권 입지로 생활환경이 우수하다. 응달산과 태봉산으로 둘러싸여 있어 주거환경도 쾌적하다.

판교 SK뷰 테라스는 전 세대 남향 위주 배치에 판상형 구조로 설계돼 채광과 통풍이 우수하다. 자연친화적 생활을 누릴 수 있는 쾌적한 테라스와 공간활용이 가능한 복층 다락 등 SK에코플랜트의 차별화 된 특화설계가 적용된다.

응달산이 단지를 둘러싸고 있는 판교 SK뷰 테라스는 자연과 하나된 친환경 단지로 꾸며진다. 단지 내 700m가 넘는 순환 산책로가 조성되며 솔숲쉼터, 맞이마당, 어린이놀이터 등 조경공간이 마련된다.

주민 편의시설로는 골프연습장과 피트니스센터, 맘스카페, 주민카페, 경로당 등이 조성될 예정이다. 입주자들의 안전을 위해 고화질 CCTV 시스템과 현관 블랙박스 카메라, 방문차량 예약기능, 적외선 감지시스템 등 첨단 보안시스템이 적용된다. 입주자의 편의를 위해 가구당 1.4대의 넉넉한 주차공간과 세대별 지하창고 등이 제공될 예정이다.

/김서온 기자(summer@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SK에코플랜트, 판교 대장지구 'SK뷰 테라스' 분양…3.3㎡당 평균 3천440만원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