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클라우드, 코로나 백신예약 개선 감사패 받아


과기정통부·질병청 주최 간담회…클라우드 전환 등 공로 인정 받아

[아이뉴스24 최은정 기자] 네이버클라우드(대표 박원기)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예약 시스템 개선에 대한 공로를 인정 받아 감사패를 받았다고 26일 발표했다.

임혜숙 과기정통부 장관(왼쪽)이 박원기 네이버클라우드 대표에게 감사패를 전달하고 있다. [사진=네이버클라우드]

과기정통부와 질병청은 지난 25일 '코로나19 예방접종 예약시스템 개선 관련 참여 기업·기관 간담회'를 열고 시스템 개선에 참여한 기업·기관을 초청해 감사를 표했다. 또 시스템 개선 관련 현장 의견을 청취했다.

정부는 지난 9일부터 예정된 18~49세 대상 백신 예약을 앞두고 민·관 합동 전담팀(TF)을 구성하고 약 2주 간 협업을 거쳐 예약 시스템을 개선했다. 시스템을 클라우드로 이관·개발해 다수 이용자들이 몰려도 안정적인 대응과 처리가 가능했다는 설명이다.

네이버클라우드는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 대문 페이지, 본인 인증 대기 페이지, 예약 신청 대기열 등 약 200여대 가상머신을 지원했다. 이를 위해 약 100여명에 달하는 클라우드 기술 인력이 투입되기도 했다. 클라우드 상에서 일 최대 지난 11일 기준 1천941만건의 서비스를 처리하도록 도왔다.

박원기 네이버클라우드 대표는 "글로벌 수준의 클라우드 인프라와 기술이 백신예약 시스템 개선에 크게 기여할 수 있어 뜻깊다"며 "공공을 비롯해 모든 산업 영역이 클라우드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최은정 기자(ejc@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