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49세 백신 예약 10부제 첫날…"먹통 없이 접속 원활"


간편인증 미리 받으면 예약 편리

[아이뉴스24 이정민 기자] 18~49세 일반국민을 대상으로 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 사전예약이 9일 오후 8시 개시된 가운데, 접속 오류나 지연 없이 원활하게 진행되고 있다.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추진단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부터 주민번호상 생년월일 끝자리가 '9' 즉 9·19·29일 태어난 40대 이하 일반인 대상 백신 사전예약이 시작됐다. 예정된 시간에 맞춰 개통된 사전예약 시스템은 개시 직후부터 접속 지연 등 큰 문제 없이 원활하게 작동되고 있다.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 홈페이지 캡처 [사진=홈페이지 화면 캡처 ]

예약시스템에 접속하면 간편 예약 또는 기존예약을 선택할 수 있다. 이후 사전예약 10부제에 대한 일정 안내가 제공되며, 접종자 본인임을 확인한 뒤 예약이 가능하다.

본인인증 방식 확대와 동시에 18~49세 접종 사전예약에는 대리 예약도 금지됐다. 일단 한 기기로 본인인증을 하면 다른 기기를 통한 접속이 10분간 차단된다.

주민등록상 생년월일 끝자리를 기준으로 정해지는 10부제 예약은 오는 19일 오후 6시까지 열흘간 진행된다.

이날부터 10일 오후 6시까지는 생일이 9일, 19일, 29일인 사람이 예약 대상이다. 생일이 10일, 20일, 30일인 사람은 10일 오후 8시부터 11일 오후 6시까지 예약할 수 있다.

정해진 날짜에 예약하지 못한 사람은 19~21일 다시 예약할 수 있다.

한편 이번에 예약한 이들은 본인이 선택한 날짜와 기관에서 화이자 또는 모더나의 메신저 리보핵산(mRNA) 백신을 맞게 된다. 접종 기간은 이달 26일부터 9월 30일까지다.

/이정민 기자(jungmin75@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