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대규 신한라이프 사장 "일류 신한라이프 위한 2단계 시작…리더 솔선수범"


신한라이프, 임원·본부장급 모여 '일류 전략워크숍' 개최

[아이뉴스24 김태환 기자] 성대규 신한라이프 사장이 일류로 도약하기 위한 2단계 전략이 시작됐다고 선언했다.

6일 신한라이프에 따르면 성 사장은 서울 중구 신한라이프 본사에서 열린 전략워크숍에서 "지난 2년이 신한라이프 출범을 위한 1단계였다면,이제부터는 일류 신한라이프를 위한 2단계가 시작됐다"면서 "오늘 워크숍을 통해 선언한 일류 전략이 업계 '탑 티어(선두업체)'로 도약하는 기반이 될 수 있도록 전임직원들이 하나된 마음으로 실행에 정진해 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성대규 신한라이프 사장이 5일 서울 중구 신한라이프 본사에서 열린 2021 신한라이프 워크숍에서 일류 비전을 이야기 하고 있다. [사진=신한라이프]

성 사장은 "일류를 위한 혁신과 창조는 필요한 것은 더하고 버려야 할 것은 과감하게 빼는 과정에서 시작된다"며 "직원들의 다양한 목소리에 귀를 기울이고 리더들이 솔선수범하는 진정성 있는 조직문화가 일류 전략을 추진하기 위한 기반이 된다"고 강조했다.

이번 워크숍는 임원과 본부장 32명이 대면∙비대면 방식으로 참석해 새로운 사업전략과 조직문화를 수립하고 강력한 실행력을 바탕으로 추진하고자 마련됐다.

신한라이프는 신한금융그룹 차원의 '리부트(Re:boot) 신한' 전략과 함께 일류로 도약하고자 ▲고객이 먼저 찾아오는 '팬덤이 있는 회사' ▲국내 탑 티어를 넘어 '글로벌 스탠다드로 도약'을 기대수준으로 정의했다.

그룹장들은 '고객중심의 가치', '직원의 창의성과 주도성', '미래를 향한 혁신'의 관점에서 도출한 각 업무 그룹별 일류 지향점을 발표하고 세부 전략과제를 공유했다.

한편 신한라이프는 이번 워크숍에서 논의된 내용을 토대로 전직원들에게 신한라이프 일류 전략을 공유하고 각 그룹별 핵심과제를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김태환 기자(kimthin@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