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잠수함사령부에 전자도서관 '공간'구축


전자책 284종 494권과 단말 40대 기증…장병 문화생활 지원

[아이뉴스24 송혜리 기자] KT가 잠수함 승조원들의 문화적 소외감 해소를 위한 '전자도서관' 구축을 지원했다.

KT(대표 구현모)는 경상남도 진해시 해군 잠수함사령부에 전자도서관 '공간'을 구축하고 개관식을 가졌다고 24일 발표했다.

전자도서관 '공간'은 KT가 잠수함사령부와 2016년 7월 '1사 1병영' 결연을 맺은 이후 5주년을 기념해 구축을 지원했다. KT는 '전자책(eBook) 전용 존(Zone)' 구축 외에도 284종 494권의 전자책과 이를 볼 수 있는 단말 40대를 기증했다.

KT와 잠수함사령부는 전자도서관을 통해 연중 150일 이상을 잠수함이라는 특수한 환경에서 생활하는 잠수함 승조원들이 문화적인 소외감과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외부와의 단절로 인한 피로감을 해소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개관식에 참석한 이진우 KT부산·경남광역본부장(전무)는 "KT는 특수한 환경에서 국가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잠수함사령부 장병들이 자부심을 가지고 군 생활을 할 수 있도록 항상 응원하며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송혜리 기자(chewo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