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머티리얼즈, 지속적인 분기 실적 개선 예상-하이투자증권


[아이뉴스24 김종성 기자] 하이투자증권은 24일 SK머티리얼즈에 대해 지속적인 분기 실적 개선이 예상된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가 39만원을 제시했다.

[사진=SK머티리얼즈]

송명섭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SK머티리얼즈는 2분기 매출 2천743억원, 영업이익 669억원으로부터 점진적인 개선세를 보이고 3분기부터는 대폭 개선될 것"이라며 "2분기에는 WF6 및 트리켐의 출하량이 회복되고, 쇼와덴코의 매출이 1분기에 이어 30% 이상 증가세를 지속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송 연구원은 "또 올해 하반기에는 NF3 가격 인상, 리뉴텍의 드라이아이스 및 액화탄산 매출의 증가, 퍼포먼스의 3D NAND용 I-Line PR 판매 개시, 고객 신규 라인 가동에 따른 NF3, WF6, 에어플러스 매출의 증가, 트리켐의 하프늄 계열 프리커서 매출 개시, 퍼포먼스와 쇼와덴코의 증설 효과 등 실적 개선 요인이 매우 다양하게 존재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최근 관계사들과 더불어 일본 소재 사업 기회 발굴을 목적으로 1천억원의 출자를 공시한 바 있다"며 "이는 SK하이닉스의 인텔 다렌 라인 인수에 따른 매출 증가와 리튬-이온 배터리용 흑연·실리콘 음극 소재를 개발 중인 Group 14 Technologies에 대한 지분 투자와 함께 SK머티리얼즈의 미래 성장에 기여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김종성 기자(star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