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트럭, 영남이공대에 'MAN D26 엔진' 기증


"상용차 전문 인재 양성에 지속적인 투자 이어나갈 것"

만트럭버스코리아가 영남이공대학교에 'MAN D26 엔진'을 기증했다. [사진=만트럭버스코리아]

[아이뉴스24 강길홍 기자] 만트럭버스코리아가 지난 15일 영남이공대학교에 'MAN D26 엔진'을 기증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날 기증한 MAN D26 엔진은 만트럭버스그룹의 기술력이 집약된 고성능 디젤 엔진이자 현재 국내 도로 위를 한창 누비고 있는 유로 6C 차량에 탑재된 엔진으로 학습 재원으로써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날 엔진 기증은 영남이공대학교 '아우스빌둥 학습관' 개소식과 함께 진행됐다. 아우스빌둥은 기업과 학교의 긴밀한 협력을 통한 상용차 전문 정비 인재 양성을 목표로 하는 독일식 일·학습 병행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에 선발된 학생들은 3년의 커리큘럼 동안 만트럭버스코리아에서 현장 실무 교육을, 영남이공대학교에서 이론 교육을 이수하게 된다.

막스 버거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은 "아우스빌둥 트레이니들이 상용차의 작동 원리를 이해하고 학습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MAN D26 엔진을 기증하게 됐다"며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앞으로도 많은 학생들이 상용차 정비 전문가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투자를 이어나가겠다"고 밝혔다.

/강길홍 기자(sliz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