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구독 서비스 강화…16년 만에 '팟캐스트' 유료 전환


가족 공유로 최대 6명까지 사용 가능…월 구독료 550원부터

애플이 170여 개 국가에서 프리미엄 팟캐스트 유료 구독 서비스 '애플 팟캐스트 서브스크립션'을 선보인다. [사진=애플]

[아이뉴스24 장유미 기자] 구독 서비스 강화에 나선 애플이 지난 2005년부터 '아이튠즈'를 통해 선보였던 팟캐스트 서비스를 16년만에 유료 구독 서비스로 전환한다.

애플은 170여 개 국가에서 프리미엄 팟캐스트 유료 구독 서비스 '애플 팟캐스트 서브스크립션'을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이를 통해 구독자들은 뉴스, 코미디, 스포츠, 실제 범죄를 다루는 프로그램 등 다양한 장르 및 형식의 신규 프로그램들이 포함된 수천 개 구독 서비스와 채널을 찾아볼 수 있다. 또 주요 독립 제작자의 프로그램부터 CNN, NPR, 워싱턴포스트, 소니뮤직 등 대형 미디어 및 엔터테인먼트 브랜드에 대한 구독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팟캐스트 서브스크립션은 개별 프로그램 및 그룹 프로그램을 구독할 수 있는 서비스로, 광고가 제거되고 신규 콘텐츠 미리 듣기 등의 추가 혜택이 제공된다.

또 구독 서비스와 채널을 제공하고자 하는 크리에이터들은 애플 팟캐스트 포 크리에티어를 방문해 설정하면 된다. 사용 가능한 운영체제는 iOS 14.6, iPadOS 14.6, macOS 11.4 및 이후 버전에 한한다.

구독 서비스 가격은 크리에이터들이 직접 정하고, 월 0.49달러(약 550원)부터 시작한다. 사용자는 팟캐스트 앱 '지금 듣기' 탭 최상단에서 접근 가능한 애플 ID 계정 설정에서 구독 옵션을 관리할 수 있다. 또 가능한 경우 월간 청구에서 연간 청구로 전환할 수 있고, 구독 이후 가족 공유를 통해 최대 6명의 가족 구성원이 공유할 수 있다.

한국 팟캐스트 중 유료 구독이 가능한 채널은 ▲정신과 전공의 6명이 운영하는 '뇌부자들' ▲시민들의 이야기를 풀어나가는 공용 방송 'TBS eFM' ▲주식, 재테크, 부동산, 창업, 부업 등 경제 분야 인플루언서 신사임당이 운영하는 '신사임당' ▲인간관계에 대한 콘텐츠를 제공하는 '희렌최널' 등이다.

올리버 슈서 애플 뮤직 및 비츠 담당 부사장은 "청취자들은 새로운 콘텐츠 추가 혜택과 함께 다양한 무료 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게 됐다"며 "팟캐스트 서브스크립션은 크리에이터의 비즈니스를 성장시키고, 팟캐스트 방송이 전 세계 수백만 명의 청취자들을 위한 정보, 엔터테인먼트, 연결, 영감의 주된 원천이 될 수 있도록 하는 데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장유미 기자(swee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