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씨티은행, 야놀자와 손잡고 글로벌사업 확장 나선다


호스피탈리티 업계 특화된 글로벌 결제 솔루션 개발 등 협업

5월 21일 업무협약식에서 왼쪽부터 송민규 야놀자 커뮤니케이션실장, 류경수 야놀자 자금관리팀장, 배보찬 야놀자 경영부문 대표, 이수진 야놀자 총괄대표, 유명순 한국씨티은행장, 유기숙 한국씨티은행 커머셜사업본부 전무, 김용 한국씨티은행 커머셜디지털기업금융센터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씨티은행]

[아이뉴스24 박은경 기자] 한국씨티은행이 야놀자오 손잡고 글로벌 사업 확장에 나선다.

24일 한국씨티은행은 지난 21일 강남구에 위치한 야놀자 사옥에서 글로벌 사업확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사는 각 사가 보유한 인프라와 전문성을 결합해 글로벌 사업 활성화를 위한 협력 체계를 구축키로 했다.

야놀자는 글로벌 은행인 씨티그룹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해외시장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야놀자는 현재 170개국 3만여 개 이상의 고객사에 클라우드 기반 호텔 운영 솔루션을 보유하고 있다. 한국씨티은행과의 전략적 업무제휴를 통해 라이선스 계약과 진출 국가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한국씨티은행은 야놀자의 시장 이해력과 빅데이터를 활용해 호스피탈리티(Hospitality) 업계에 특화된 글로벌 결제 솔루션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이수진 야놀자 총괄대표는 "업계를 선도하는 야놀자의 혁신적인 기술력이 씨티은행이 보유한 폭넓은 글로벌 네트워크를 통해 더 다양한 국가와 고객사들에게 소개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업계 대표 파트너사들과의 협업을 통해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고 호스피탈리티 대표 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명순 한국씨티은행장은 "유니콘 기업인 야놀자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야놀자가 국내에서 뿐만 아니라 글로벌 여행산업 분야에서도 선두권 기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 면서 "씨티은행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하여 우리 기업들이 세계 시장 진출을 적극적으로 돕고, 해외에서도 최상의 금융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박은경 기자(mylife1440@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