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펄어비스, '로스트킹덤' 개발사 팩토리얼게임즈 200억원에 인수


100% 지분인수…신작 '슈퍼스트링' 출시 앞둬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펄어비스(대표 정경인)는 '로스트킹덤'으로 유명한 모바일 게임 개발사 팩토리얼게임즈(대표 이동규)를 인수했다고 24일 발표했다.

네시삼십삼분 등으로부터 팩토리얼 지분 100%를 전량 매입하는 형태로 총 취득 금액은 200억원 규모다.

팩토리얼게임즈는 2014년 설립돼 2016년 모바일 RPG 로스트킹덤을 흥행시킨 게임사다. 수집형 모바일 RPG '슈퍼스트링' 출시를 앞두고 사전예약을 진행하고 있다.

슈퍼스트링은 '와이랩'의 인기 웹툰 '아일랜드', '신암행어사', '부활남', '테러맨', '심연의 하늘', '신석기녀' 등의 주인공들이 하나의 세계관에 등장하는 게임이다.

또한 일본 유명 게임사인 스퀘어에닉스와 신작 '프로젝트J'를 공동 개발하고 있다.

김경엽 펄어비스 투자전략총괄은 "팩토리얼게임즈의 게임 개발 역량을 높게 평가해 인수하게 됐다"며 "이번 인수를 통해 펄어비스는 검은사막과 개발 중인 신작 외에 장르와 IP 다양성 측면에서도 포트폴리오를 한층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펄어비스, '로스트킹덤' 개발사 팩토리얼게임즈 200억원에 인수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