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든블루, 위스키 '골든블루' 누적 판매량 5천만병 돌파


병 나열하면 백두산에서 한라산까지 왕복 5.7회 가능한 판매량

[사진=골든블루]

[아이뉴스24 김태헌 기자] 골든블루가 위스키 '골든블루'의 누적 판매량이 올해 3월 말 기준 5천만병을 넘어섰다고 1일 밝혔다.

골든블루는 2009년에 국내에서 처음으로 40도 미만의 위스키 골든블루를 선보였다. 골든블루는 36.5도의 낮은 도수지만 100% 스코틀랜드산 위스키 원액으로 만들어져 높은 품질과 우수한 풍미를 가지고 있다.

골든블루는 2015년 3월 처음으로 판매 1천만병을 돌파했으며, 2016년 10월에 2천만병, 2018년 2월 3천만병을 넘어섰다. 그리고 2019년 6월에 4천만병을 돌파했다.

출시 11년 4개월 만에 5천만병 판매를 기록한 '골든블루' 위스키병(22cm)을 전부 세로로 세우면 1만1천km로, 백두산에서 한라산까지(약 960km) 5.7회, 서울에서 부산까지(440km) 12.5회를 왕복할 수 있는 양이다.

골든블루 김동욱 대표는 "이제는 위스키뿐 아니라 다양한 주류 제품으로 새로운 음주 문화를 개척해 큰 침체에 빠진 국내 주류산업을 살릴 수 있는 리딩 업체로서의 역할도 충실히 수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태헌 기자(kth82@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