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삼양바이오팜 합병하는 삼양홀딩스, 윤재엽·엄태웅 각자 대표 체제전환


주총서 '비전 2025 실행, 디지털 혁신 가속화, 구성원 역량·전문성 제고' 선언

윤재엽 삼양홀딩스 대표가 종로구 삼양그룹 본사 1층 강당에서 26일 개최된 제70기 삼양홀딩스 정기주주총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삼양홀딩스]
윤재엽 삼양홀딩스 대표가 종로구 삼양그룹 본사 1층 강당에서 26일 개최된 제70기 삼양홀딩스 정기주주총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삼양홀딩스]

[아이뉴스24 김승권 기자] 제70기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한 삼양홀딩스가 윤재엽 대표를 사내이사로 재선임하고 엄태웅 삼양바이오팜 대표를 신규 선임했다. 오는 4월 1일 삼양바이오팜 합병 앞둔 조치로 풀이된다.

이에 따라 삼양홀딩스는 윤재엽, 엄태웅 각자 대표 체제로 전환했다. 윤 대표는 '비전 2025 실행, 디지털 혁신 가속화, 구성원 역량 및 전문성 제고'로 그룹의 변화와 혁신을 선도하겠다는 입장을 피력했다.

삼양홀딩스는 26일 서울 종로구 연지동 소재 삼양그룹 본사 1층 강당에서 정기주주총회를 열고 제70기 재무제표 승인, 정관 변경, 이사 선임, 감사위원이 되는 사외이사 선임, 이사 보수한도 승인 등 5개 안건을 상정해 모두 원안대로 의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영업보고에서는 2020년 영업수익 1천141억원, 세전이익 778억원 등이 보고됐으며 제70기 재무제표 및 연결재무제표 승인에 따라 보통주 1주당 2천250원, 우선주 1주당 2천300원의 현금 배당이 의결됐다.

이사 선임 안건에서는 윤재엽 삼양홀딩스 대표를 사내이사로 재선임하고 신임 사내이사로 엄태웅 삼양바이오팜 대표를 선임했다. 또 '감사위원 분리 선출 의무' 시행에 따라 이준영 한국고분자학회장을 감사위원이 되는 사외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삼양홀딩스는 감사위원회 설치 의무는 없지만 전원 사외이사로 구성된 감사위원회를 2019년부터 선제적으로 운영해 이사회의 독립성과 투명성을 제고하고 있다.

이어 오는 4월 1일 삼양바이오팜 합병을 앞두고 의약품, 의료기기 판매업과 의약품, 의료용구 가공수탁 등의 사업목적을 정관에 추가했다.

윤 대표는 "올해 삼양홀딩스는 비전 2025 실행, 디지털 혁신 가속화, 구성원 역량 및 전문성 제고에 주력해 그룹 전체의 변화와 혁신을 선도하겠다"며 "정도경영과 신뢰경영의 원칙 아래 장기적 기업 가치를 지속적으로 높여 주주의 성원에 보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주총 이후 열린 이사회에서는 엄태웅 삼양바이오팜 대표를 삼양홀딩스 대표로 신규 선임했다. 이에 따라 삼양홀딩스는 오는 4월 1일 삼양바이오팜 합병 이후부터 윤재엽, 엄태웅 각자 대표 체제로 운영된다.

/김승권 기자(peace@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삼양바이오팜 합병하는 삼양홀딩스, 윤재엽·엄태웅 각자 대표 체제전환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