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랩, F&S '올해의 엔드포인트 보안 기업' 2년 연속 선정


"보안 솔루션 연동·제공한 성과 인정받아"

[아이뉴스24 최은정 기자] 안랩은 글로벌 시장조사기관 프로스트 앤 설리번(F&S)이 개최한 올해 시상식에서 '한국 엔드포인트 보안 기업'으로 선정되면서 2년 연속으로 해당 자리를 차지했다고 발표했다.

F&S는 매해 베스트 프랙티스 어워드를 열고 각 국가·글로벌 시장의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뛰어난 역량·기술력, 사업 성과 등을 이룬 기업을 선정해 시상하고 있다. 안랩은 단말 보안 플랫폼인 '안랩 EPP'를 중심으로 백신부터 단말 위협탐지·대응(EDR)까지 각종 솔루션을 연동해 강력한 단말 보안 역량을 제공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비비엔 푸아 F&S 정보통신기술(ICT) 프랙티스·사이버보안 애널리스트는 "안랩은 대기업·공공기관 등 많은 산업군에서 선호하는 기업"이라며 "다양한 단말 보안 솔루션을 효과적으로 연계해 잠재적 보안 위협 탐지와 신속한 대응을 가능케 했다"고 평가했다.

이상국 안랩 EP사업기획실 상무는 "2년 연속 수상은 고도화되고 있는 사이버 위협 환경에서 최상의 보안을 제공하려는 노력이 인정받은 것"이라며 "글로벌 수준의 보안을 제공하기 위해 솔루션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상국 안랩 EP사업기획실 상무 [출처=안랩]

최은정 기자 ejc@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