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트룩스 "당신의 사투리, AI 학습 데이터로 파세요"


한국어 방언 AI 데이터 구축 사업 일환…녹음 등 세 부문 모집

[아이뉴스24 최은정 기자] 솔트룩스는 '한국어 방언 인공지능(AI) 데이터' 구축 사업을 위해 크라우드 소싱 방식으로 각 지역별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4일 발표했다.

해당 사업은 AI가 지역별 사투리를 잘 알아들을 수 있도록 AI 학습용 방언 데이터를 대규모로 수집·가공하는 프로젝트다. 올해 말까지 데이터 구축을 완료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정부 디지털뉴딜 사업의 일환으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NIA)가 주최·주관하고 있다.

[출처=솔트룩스]

이번에 모집하는 분야는 특정 주제에 대해 사투리로 말을 녹음하는 '화자', 녹음된 사투리를 타이핑하는 '전사', 녹음·전사된 파일의 품질을 검수하는 '검수' 등 총 3가지로 나뉜다. 화자와 전사의 경우 각 지역에서 10년 이상 거주한 사투리 사용자라면 취업준비생, 경력단절 여성, 60~70대 노령층 등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솔트룩스 관계자는 "15년 이상 초대규모 학습용 데이터 구축 전문성을 바탕으로 이번 사업 주관사를 맡았다"며 "대중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은정 기자 ejc@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