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20, 성황리 접수 마감


2개 응모 부문서 350여 편의 작품 접수…10월 결과 발표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컴투스(대표 송병준)는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20' 작품 접수를 성황리에 마감했다고 2일 발표했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은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20은 약 한달여 간의 접수 기간 동안 '원천 스토리'와 '스토리게임 시나리오' 2개 부문에서 총 350여편의 작품을 접수했다.

컴투스는 1, 2차에 걸친 심사 과정을 통해 전체 응모작품 중 대상과 부문별 최우수상, 우수상 등 총 5편의 수상작을 선정할 계획이다. 대상에는 2천만원의 상금, 각 부문별 최우수상과 우수상 수상작에는 각각 500만원과 25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또한 작년과 마찬가지로 응모작 중 콘텐츠로의 제작 가능성이 높은 작품에 대해서는 수상작가와의 협의를 거쳐 실제 게임화 작업 등을 추진할 방침이다.

이외에도 수상작가에게 특별 인턴십 프로그램을 통해 창작 역량 증진을 위한 기회를 제공하며, 유명 일러스트 작가와 협업한 정식 수상작품집을 출간할 계획이다. 수상작가들이 컴투스 및 데이세븐에 입사 지원시 가산점도 부여된다.

컴투스 관계자는 "올해도 많은 창작자들의 관심과 참여 덕분에 다양하고 참신한 작품을 모집했다"며 "참가자들의 성원에 감사드리며 공정하고 성실한 심사를 통해 최종 수상작을 선정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컴투스는 역량 있는 신진 스토리 창작자 발굴과 지원을 위해 지난 2018년부터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을 개최하고 있다. 올해 역시 총 3천500만원의 상금 규모와 창작자 역량 강화를 위한 특전 프로그램 등으로 많은 주목을 받으며 개성이 넘치는 다양한 작품을 모집했다.

컴투스 글로벌 게임문학상 2020 수상작은 오는 10월경 공모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될 예정이다.

문영수 기자 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