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글로벌 RPA 솔루션에 국산 AI 적용


유아이패스 'AI 패브릭'에 애자일소다 머신러닝 모델 통합

[아이뉴스24 김국배 기자]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기업 유아이패스코리아는 인공지능(AI) 스타트업 애자일소다와 기술 제휴를 맺었다고 27일 발표했다.

이에 따라 문자판독(OCR)용으로 사전에 학습된 애자일소다의 머신러닝 모델인 '네이키드리더'와 의사결정 자동화를 위한 '베이킹소다'가 유아이패스의 RPA 솔루션인 'AI 패브릭'에 접목된다. 이를 통해 프로세스 자동화 수준을 높인다.

특히 RPA 워크플로우 사이사이 사람의 판단이나 의사결정이 필요한 영역에 애자일소다의 강화학습 기반 AI 기술을 활용할 계획이다.

RPA 기업 유아이패스코리아와 AI 스타트업 애자일소다가 기술 제휴를 맺었다. [사진=유아이패스코리아]
RPA 기업 유아이패스코리아와 AI 스타트업 애자일소다가 기술 제휴를 맺었다. [사진=유아이패스코리아]

AI 패브릭은 RPA 워크플로우에 고객사와 파트너사에서 개발한 AI 기술, 커스텀 모델을 쉽게 통합할 수 있도록 하는 아키텍처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제휴로 유아이패스코리아는 국내 고객에게 보다 효과적인 부가가치 서비스를 제공하며, 애자일소다는 유아이패스의 생태계를 통해 해외 진출 가능성을 타진할 수 있게 됐다.

김동욱 유아이패스코리아 대표는 "RPA는 AI를 비롯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재료들을 업무에 바로 적용하게 도와주는 촉매제 역할을 한다"며 "이번 협력으로 조직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가속화하고, 나아가 전세계 시장으로 대한민국의 AI를 확산할 수 있는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최대우 애자일소다 대표는 "기존 기술은 스마트폰 등에서 발생하는 막대한 비정형 데이터를 정형화시켜 기업의 워크플로우에 올리는 데 한계가 있었다"며 "많은 기업들이 이를 해결하기 위해 엄청난 인력을 투입하고 있는데, 유아이패스와 협력을 통해 현재의 투입 공수와 소요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김국배 기자 vermeer@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글로벌 RPA 솔루션에 국산 AI 적용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