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융합혁신경제포럼, 'ICT 거버넌스 개편' 토론회 개최


김성태 의원 "대통령직속 국가혁신위·융합혁신부 신설해야"

[아이뉴스24 양태훈기자] 국회융합혁신경제포럼은 오는 11일 국회 제1소회의실에서 '뉴노멀 시대의 방송·통신 분야 거버넌스 개편방안' 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날 토론회에는 임주환 한국정보통신산업연구원장이 좌장을 맡고, 박진호 숭실대학교 소프트웨어융합센터장이 '방송·통신 분야 거버넌스 개편방안'을 발표할 예정이다.

특히 최근 주목을 받고 있는 정보통신기술(ICT) 컨트롤타워 구축방안 및 ICT와 과학기술의 분리여부를 포함한 미래창조과학부의 개편방안도 집중 논의될 전망이다.

또 그간 부처 간 칸막이로 인해 중복돼 온 산업들을 효과적으로 재편할 수 있는 방안을 정부조직, 융합, 국가혁신, ICT, 방송·미디어 관점에서 다룰 예정이다.

김성태 자유한국당 의원은 "앞으로의 사회는 기존 산업 간 경계가 무너진 전 영역에 걸친 융합으로 나타날 것"이라며,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고 미디어, 콘텐츠 진흥 및 콘텐츠·플랫폼·네트워크·디바이스(CPND)의 융합 확산을 일원화 할 수 있는 대통령직속의 국가혁신위원회 및 융합혁신부의 신설을 제안한다"고 밝혔다.

국가혁신위원회는 부처 간 혁신업무를 조율 및 결정하는 동시에 예산의 배분을 담당, 간사부처인 융합혁신부는 국가차원의 부처 혁신을 선도, 각 부처의 혁신업무를 지원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양태훈기자 flam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