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스페셜
아이뉴스24 홈 콘퍼런스
IT시사 IT시사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Home > 스페셜 > 게임산업 걸림돌을 뿌리뽑자
핍박받는 효자산업과 과잉규제  2008.12.26  
게임만큼 이용층과 비 이용층 사이에서 엇갈린 평가를 받는 분야도 흔치 않다. 큰 즐거움을 주는 수단이자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각광받는가 하면 자칫 중독으로 인한 '폐인'을 양성하는 위험한 도구로 폄훼 당하기도 한다. 문화콘텐츠 산업의 '효자'로 주목받으면서도 게임중독, 학부모들의 불만표출 등으로 온갖 비난을...
산업내부의 고질부터 척결해야 2008.12.28  
게임의 본질인 '재미'와 부작용을 수반하는 '몰입'이라는 결과물로 인해 가해지는 '과잉규제'라는 외부 변수 외에 게임 산업 자체의 내부적인 문제도 적지 않다. 재미와 상호작용의 도구인 게임 내 질서를 왜곡하고 상업적 도구로 이용하는 이용자 집단 내부의 모럴 헤저드, 게임 저작권자의 노력을 물거품으로 만드는 불법복제...
산업진흥 위한 3대 테마  2008.12.30  
최근 정부가 발표한 게임산업진흥 중장기계획 프로젝트는 게임산업에 상당 부분 호재라는 것이 보편적인 시각이다. 5년 동안 3천500억원의 예산을 투입한다는 것 자체가 산업 부양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가능성이 크기 때문이다. 정부 내에서 게임산업 규제 강화 움직임이 엄존하지만 적어도 주무부서는 진흥에 분명히 무게중심을 뒀다는 의미기도 했다. 유인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타 부처가 규제하려 드는 것...
[2009년 제이씨엔터] "신작 4종 통해 시장 재도.. 2008.12.31 16:42
코스닥 입성으로 기분좋게 한해를 시작했던 제이씨엔터테인먼트의 연말 분위기에선 연초의 들뜬 분위기를 찾아보긴 어렵다. 상장 이후 영업성과가 하락세로 돌아서며 다소 분위기가 가라앉은 감이 없지 않기 때문이다. '프리스타일'의 영업성과는 점진적으로 하락세를 보이고 있고 '에어로너츠' '고스트X'의 성과는 ...
[백일승 제이씨엔터 대표] "2009년 중 다시 성장.. 2008.12.31 16:36
제이씨엔터테인먼트는 온라인게임 기업으로는 5년여만에 코스닥에 입성하며 게임기업들에게 봉쇄됐던 자본 시장 진출의 물꼬를 튼 것으로 평가받았다. 그러나 상장 직후 영업실적이 점진적으로 하락하며 IPO 당시 받았던 기대와 관심이 다소 퇴색한 감이 없지 않다. 백일승 사장은 "투자자들이 벤처와 게임업의 특성...
[2009년 액토즈] "신규 게임포털 론칭해 본격적.. 2008.12.31 15:41
액토즈소프트의 2008년 행보는 분명 이전과는 차별된 모습을 보인다. 샨다와 위메이드 간의 '4년 전쟁' 틈바구니에 있었던 액토즈는 그간 대주주인 샨다의 의중과 향후 행보와 관련한 끊임없는 루머에 시달려야 했다. 적어도 2008년 들어선 이와 같은 시선에서 자유롭게, 사업 성과를 극대화하며 성장의 발판을 마련하는...
[김강 액토즈 대표] "2009년은 액토즈소프트 제2.. 2008.12.31 13:37
액토즈소프트는 2008년 한 해 동안 '조용히' 성장가도를 달려왔다. 지난 2007년 까지 한국과 중국 시장에서 벌어진 '분규'에 시달리며 혼란을 겪던 것과 달리, 올 한해 동안 차분한 성장곡선을 그려온 것. 안정적 매출성과를 바탕으로 글로벌 금융경색의 여파로 게임사들의 시가총액 규모가 급전직하 하던 '잔인한 가을'...
[2009년 웹젠] "명가(名家) 재건 프로젝트 본격.. 2008.12.31 13:29
2009년은 웹젠의 자존심을 되살리는 '부활'의 해가 된다는 것이 임직원들의 각오다. 엔씨소프트와 어깨를 나란히 하는 MMORPG의 명가(名家)였던 웹젠은 그간 많은 우여곡절을 겪었으나 새해부턴 그 명성을 다시 찾는다는 것이다. NHN게임스으로의 피인수 이후 조속한 시간 내에 합병이 이뤄질 것으로 점쳐지기도 했으...
[김창근 웹젠 대표] "효율적 투자와 경영으로 '.. 2008.12.31 13:21
2008년은 웹젠 창사 이래 가장 큰 격변의 해로 기억될 것 같다. 김남주 대표 재임 시절 불거진 경영권 분쟁과 이어진 구조조정, 경영권 매각으로 회사 전체가 소용돌이에 시달려야 했던 시기였다. 게임산업 역사상 손에 꼽히는 빅딜이 이뤄진 후 웹젠의 재도약이라는 미션을 위해 김창근 현 대표가 부임하게 됐고 이후 ...
[2009년 위메이드] "위기 그 다음을 준비하는 한.. 2008.12.31 12:12
서수길 대표 취임 후 팀 컬러를 일신하며 놀라움을 샀던 위메이드의 '공격 행보'가 2008년에도 계속됐다. 배급사업을 본격화하며 다수의 타이틀을 서비스 했고 그래텍과 제휴를 통해 추가 게임 라인업과 e스포츠 채널을 확보했다. '창천'은 MMORPG로는 최초로 e스포츠 정식 종목으로 채택되며 게임리그를 독자적으로...
[서수길 위메이드 대표] "성공을 위한 투자 아끼.. 2008.12.31 12:10
서수길 대표는 지난 2007년 부임 후 '미르의전설2' 이후 후속 라인업들을 론칭하는 한편 위메이드의 체질개선 작업에 주력해 왔다. 공격적인 사업확장과 기업 인수, e스포츠 시장 진출 등을 단행하며 '조용한 개발사'라는 과거의 위메이드 이미지를 씻어내는데 성공했다. "지금은 성장을 위한 자원 확보에 투자해야 ...
[2009년 한빛] "화학적 변화 통해 도약 발판 마.. 2008.12.31 12:06
한빛소프트는 티쓰리엔터테인먼트에 인수되며 일대 변혁의 시간을 맞아야 했다. 티쓰리엔터테인먼트와 물리적 결합을 해야 했고 화학적 결합까지 이루는 데는 좀 더 시간이 걸렸다. 양사의 결합 이후 반년여가 되어가는 지금까지는 결합에 따른 구체적인 시너지를 엿보기 어려웠다. 한빛온을 통해 '오디션'의 채널링 서...
[김기영 한빛 대표] "사업다각화 통해 메이저 게.. 2008.12.31 11:50
"티쓰리엔터테인먼트와 한빛소프트의 매출을 합산하면 내년에는 1천500억원 규모를 달성할 것으로 예상합니다. 추가적인 인수합병을 통해 게임 개발과 서비스, 완구사업을 강화할 예정입니다. 이를 통해 콘텐츠의 '원소스 멀티유즈'를 지향, 가치 극대화를 이루도록 하겠습니다." 2008년 게임시장에 풍운을 몰고 온 주인...
[2009년 예당온라인] "저비용 고품질 신작으로.. 2008.12.31 11:48
결코 다양하지 않은 포트폴리오로 예당온라인이 고성장세를 이어온 비결은 역시 '오디션' 단일 타이틀로 해외 각지를 공략하며 효율적인 매출달성을 이루고 있기 때문. 예당온라인의 2009년 사업은 '오디션' 이후 후속작들인 '프테2' '에이스온라인'의 해외 서비스 확대, 기존 인기게임 후속작들의 성공적인 론칭에 그 ...
[김남철 예당온라인 대표] "2009년 중 매출 1천.. 2008.12.31 11:44
"한해를 돌아보면 잘한 점도 있고 아쉬운 점도 있습니다. 당초 경영 목표에서 근소하게 모자란 감이 있지만 이만하면 목표에서 크게 어긋나진 않은 것 같습니다." 한 해를 돌아본 김남철 예당온라인 대표의 소감이다. 지난해 633억4천만원, 영업익 160억원을 기록한 예당온라인은 올해 매출 810억~830억원, 영업익 230억...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칼럼/연재
[김나리]가상통화, 발전 위한 규제 필..
[도민선]침묵 강요당하는 휴대전화..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지금이 혼자..
[윤선훈]상생 협약, 이번엔 정말?
[김문기] 일본 매체들은 왜 SK하이닉..
프리미엄/정보
건물안 지도전쟁…승자는?

오늘 내가 읽은 뉴스

엔씨소프트 넥슨 NHN 예당온라인 제이씨엔터테인먼트 웹젠 위메이드 한빛소프트 액토즈소프트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