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모든 세대가 외친다 '다시 민생으로'

직장인 안효상(35)씨는 "(드라마 '미생'의 주인공) 장그래의 10년 뒤가 바로 지금 내 모습일 거예요"라고 자조 섞인 목소리로 말했다. 지방대를 졸업한 안씨는 번번이 대기업 면접에서 탈락했다. 9급 공무원 시험에서도 수년 동안 낙방해 지금은 한 중소기업의 계약직 사원으로 일한다. 그의 월급은 180만원....



  1. 대립하는 대한민국 '변화'가 답이다

    2015년 오늘을 살아가는 대한민국의 고민은 대립이다. 우리사회 곳곳에 자리한 대립은 이미 심각한 갈등 양상까지 유발하고 있다. 대립은 갈등을 낳고 이는 곳 불신과 부패로 이어지며 국가 역량도 좀먹는다. 이념 대립과 양극화를 위시한 대립구조는 중재자라 할 정치의 공백을 환기시킨다. 정치의 막중한 임무가 제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