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하늬, 죽을 뻔한 고준 살렸다..."고액 병원비 대신 결제" 감동 미담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이하늬의 훈훈한 미담이 공개됐다.

24일 방송된 KBS2 '연중 라이브'에서는 '뜻밖의 산타클로스 스타' 차트를 공개했다.

이날 이하늬는 6위에 이름을 올렸다. 동료 배우 고준은 한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이하늬의 미담을 전하며 "죽을뻔했는데 이하늬 덕분에 살았다"고 밝혔다.

이어 "무명시절 장기 기능이 모두 떨어지면서 죽을 뻔한 상황이 왔을 때 이하늬가 병원 소개는 물론 고액의 치료비까지 대신 결제해 줬다"고 전했다.

고준은 "여러 병원을 찾아다녔는데 호전이 없었다. 그러던 중에 이하늬가 잘하는 곳을 가라고 소개해줬다. 치료받고 결제하려고 보니까 치료비가 너무 비싸더라. 계속 고민하고 있는데 이미 결제가 돼 있었다"고 회상했다.

또 "(이하늬가) 처음부터 아예 그럴 생각이었던 것 같다"고 덧붙여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